본문 바로가기

보도자료

[수시] 매년 1~2월중 낙상환자 가장 많아, 연령 높을수록 주의 필요

제주소방, 기온이 떨어지는 1~2월 낙상환자 많아, 겨울철 노인 낙상사고 주의보 발령, 특히 고령자는 후유증이 크며, 직접 사망원인도 이어질 수 있어 각별한 주의 필요

제주소방안전본부 제주소방안전본부

□ 제주소방안전본부(본부장 정병도)는 지난 3년간 119구급활동을 분석한 결과, 1월과 2월에 미끌어져서 부상을 입는 낙상환자가 증가하는 시기로 26일부터‘겨울철 노인 낙상사고 주의보’를 발령한다고 밝혔다.

 

□ 소방안전본부가 지난 3년간 낙상사고를 분석한 결과 총 6,630건이며 매년 2,200여건이 발생하고 있다. 특히 기온이 급격히 떨어지는 1월과 2월에 1,196건이 집중 발생했다고 밝혔다. 특히, 고령자에게 발생한 낙상은 후유증이 크며 직접적인 사망원인이 될 수 있어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 빙판길 낙상사고를 예방하기 위해서는 첫째, 외출 전 10분 정도 굳어진 근육과 관절을 풀어주기 위한 스트레칭을 한다. 둘째, 바닥이 미끄럽지 않은 신발을 착용하고 보폭은 평소보다 10~20% 줄여 종종걸음으로 걷는 것이 안전하다. 셋째, 눈이 많이 내린 날은 신발바닥에 눈길용 스파이크를 부착하는 것도 좋은 방법이다. 넷째, 겨울철에는 장갑을 착용하고 주머니에 손을 넣거나 보행 중 휴대폰 사용은 자제한다.

 

□ 한편 소방안전본부는 겨울철 노인 낙상사고 주의보 발령과 함께 관련부서와 공조체계를 구축하여 사고 예방지도 및 홍보를 강화하는 한편, 환자 발생 시 신속하게 대응해 나갈 방침이다.

 

□ 소방안전본부관계자는 "겨울철 안전사고는 대부분 부주의로 인해 발생하는 경우가 많아 주의가 요구되며, 빙판길 안전사고 발생 시 무리한 행동은 부상을 악화시킬 수 있으므로, 움직이지 말고 119에 신고하거나 주위에 도움을 요청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문의처| 064-710-3561 / 소방정책과

조회| 55

작성일| 2019-12-26 11:45:26

페이스북 공유 트의터 공유
목록으로

인기 뉴스

최근 7일 기준 인기뉴스

 

Q. 현재 페이지에서 제공되는 서비스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
만족도 조사

맞춤메뉴 설정

메뉴바로가기

제주특별자치도청 및 도청 산하 홈페이지들의 메뉴 바로가기를 설정합니다.
로그인 하지 않은 상태에서는 10개까지만 추가 가능합니다.
* 로그인을 하시면 각 메뉴 페이지에서 바로 메뉴바로가기를 추가 하실 수 있습니다.

      저장하기 설정 초기화 설정 초기화

      맞춤메뉴 닫기

      맞춤알림 설정

      알림설정하기

      제주특별자치도청 및 도청 산하 홈페이지들의 정보 알림을 설정합니다.
      선택하신 메뉴에 정보가 업데이트되면 알림톡, 문자(SMS)으로 안내를 받으실 수 있습니다.
      1. 카카오톡을 이용하시는 회원님의 경우 알림톡 서비스가 기본적으로 제공됩니다.
      2. 카카오톡 미설치, 알림톡 차단 회원님은 문자(SMS)를 통해 안내가 전송됩니다.

      로그인 후 이용할 수 있습니다.

      로그인 비회원 로그인

      맞춤알림 닫기

      추천정보

      지금, 제주, 추천정보

      pick!

      게시물 (최근 7일 기준)

      최신등록 및 업데이트 메뉴

      추천정보 닫기

      오늘의 방송일정을 확인하세요.

      2020. 08. 12

       

      오늘의 생중계 일정이 없습니다

      생방송 목록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