물 속에 머리를 첨벙 게시물 상세보기
제목 물 속에 머리를 첨벙
작성일 2020-03-31 14:19:50 조회 76 회
작성자 산림휴양과 연락처 064-710-8685

 

연못 가장자리를 거닐던 새가 갑자기 머리를 물 속으로 푹 집어넣습니다.

하지만 무엇을 먹은 것인지 물 밖으로 내민 부리에는 흔적이 남아있지 않더군요.

 

 

새는 다시 연못 가장자리를 따라 살금살금 걷습니다.

 

 

기다란 발가락을 바위에 걸쳐놓고 붉은빛 감도는 기다란 부리를 물가로 향하여 매서운 눈초리로 물 속을 바라보는 새의 행동이 사뭇 신중합니다.

이 새의 이름은 ‘흰눈썹뜸부기’입니다.

 

제주에서 흰눈썹뜸부기는 주로 저수지나 습지 등에서 드물게 관찰되는 겨울철새입니다.

부리는 길고 붉은색이며 얼굴과 목은 회색빛이 돌지요.

경계심이 강하고 번식기 이외에는 단독으로 생활을 합니다.

 

 

아, 가장자리를 맴돌던 새가 한 곳을 주시하며 목을 길게 빼려 합니다.

무엇을 바라보고 있는 것일까요?

 
물 속에 머리를 첨벙
첨부 #1 20200331 (5).jpg (402 KBytes) 바로보기
페이스북 공유 트의터 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