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유산지역 별 정보

김녕굴은 총 길이가 705m이며, 꾸불꾸불한 동굴의 형태와 서련판관의 전설 때문에 김녕사굴 혹은 사굴로도 불리어 왔다. 1962년에 만장굴과 함께 가장 먼저 천연기념물로 지정 되었다. 동굴 통로의 규모가 크고 통로는 중간층이 무너진 단일층이 대부분이며 일부분은 2층으로 되어 있다. 동굴 바닥에는 해안에서부터 날아온 많은 양의 탄산염 퇴적물이 쌓여 있으며 벽면에는 탄산염 동굴생성물이 형성되고 있는데 2차 탄산염 생성물의 초기 형성과정을 이해할 수 있는 중요한 역할을 하고 있다.

수평으로 잘 발달한 용암유선 수평으로 잘 발달한 용암유선

동굴 내부에 발달한 다층구조 동굴 내부에 발달한 다층구조

 

담당부서
세계유산본부 세계유산문화재부
담당자
기진석
연락처
064-710-8993
Q. 현재 페이지에서 제공되는 서비스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
만족도 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