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제주도 생물권보전지역

한라산

한라산은 제주도의 상징이자 화산의 중심 봉우리이며 해발고도 1950m로 대한민국에서 가장 높은 산입니다. 한라산은 정상에 백록담이라는 화산분화구가 있으며, 가파른 암벽과 약 40여개의 오름 등 다양한 화산지형을 갖고 있습니다. 한라산은 1970년도부터 국립공원으로 지정되어 엄격히 보호되고 있어서 지금까지도 독특한 생태계와 풍부한 생물다양성을 보여주고 있습니다. 특히 저지대에서 고지대까지 다양한 식물군이 분포하는데 난대식물대, 초원지대, 활엽수림대, 침엽수림대, 관목림대, 고산식물대가 고도별로 자리잡고 있습니다. 그리고 봄, 여름, 가을, 겨울 사계절 변화가 뚜렷하여 계절별로 다양한 식물들을 볼 수 있어 한라산은 우리나라 생태계의 보고라 할 수 있습니다.

 

한라산   한라산계곡의참꽃

 

한라산의 생태계

제주도의 식물은 한반도에서 남쪽으로 내려온 식물군과 중국과 제주도, 일본에 걸쳐서 분포하는 식물군, 그리고 열대, 아열대 기원의 식물군 등 다양한 기후에 자라는 식물들이 자생하고 있다.또한 한라산을 중심으로 해발 600m까지는 난대 상록활엽수림대, 해발 600m~1,400m는 온대 낙엽활엽수림대, 해발 1,400m~1,950m는 아한대 또는 아고산대 식물들이 어우러져 있다.

한라산은 오랜 시간에 걸쳐 육지와 떨어져 있어서 원래의 종류와 약간 다른 아종(subspecies)들이 많다. 한라산의 가장 큰 포유동물인 노루는 한때 사라질 위기에 처했지만 현재 그 숫자가 크게 늘어나 한라산 곳곳에서 볼 수 있다. 한편, 한라산은 해발고도에 따른 기후대의 차이가 크기 때문에 한대성 동물과 열대성 동물이 함께 살고 있는 경우도 있는데 한대성인 산굴뚝나비와 아열대성인 암붉은오색나비, 남방공작나비가 그 대표적인 예에 속한다.

 

수노루   산호랑나비   팔색조

 

TIP제주도의 식물을 세상에 알린 타케

타케

프랑스 출신 타케 (Emille Joseph Taquet, 1873~1952) 신부의 한국 이름은 엄택기(嚴宅基)로1902년부터 1915년까지 제주도에서 포교활동을 하여 틈틈이 채집한 많은 식물표본을 유럽으로보냈다.
이를 토대로 많은 논문이 발표되었는데 이는 제주도의 식물을 전 세계에 알리는 계기가 되었다.왕벚나무의 경우 타케 신부가 1908년에 채집한 표본을 베를린 대학에 보내 DNA를 분석해 본 결과제주도에서 처음으로 자라기 시작했다는 결과를 얻어 그 주위가 왕벚나무의 원산지로 지정되었다.

 

Q. 현재 페이지에서 제공되는 서비스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
만족도 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