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코로나19 (Covid-19) 감염증 현황 :

코로나상황실 바로가기

확진

격리해제
(완치)

사망

검사진행자수

자가격리
(확진자접촉)

64

자가격리
(해외입국)

566

소통/참여/인권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은 네티즌 여러분의 진솔한 이야기, 미담사례, 알리고 싶은 내용을 자유롭게 게시하는 도민의 사랑방으로, 자율과 책임이 공존하는 사이버문화 정착을 위하여 본인 확인된 경우에만 글을 쓰실 수 있습니다. 또한, 게시글에 타인의 실명이 공개되는 경우 또 다른 논쟁거리가 될 수 있으니 성명 부분은 블라인드 처리하여 게시글을 작성하여 주시기 바랍니다.(예시, 홍길동 → 홍 * *) 아울러, 해당 게시판에 올린 내용은 답변을 하지 않으며, 답변을 원하는 경우에는 '제주자치도에 바란다'를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관광안내책자 관광홍보물 신청하기

 

보안과 관련되어, 홈페이지에 접속하신 후 화면이동없이 30분이 경과되면 자동으로 로그아웃 되오니 작업시간에 유의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게시판 글쓰기를 하실 때, 세션 종료로 작성하신 글이 모두 삭제 될 수 있으니 반드시 다른곳에서 먼저 글을 작성 하신 후 복사 하여 붙여넣기해서 글쓰기를 완료 하시기 바랍니다.
일부 특수문자(<, >, &)를 포함하여 글 작성시 오류가 발생할 수 있습니다.

상속세 및 상속세 취득세 폐지 ( 2020. 10월) 게시물 상세보기
제목 상속세 및 상속세 취득세 폐지 ( 2020. 10월)
작성일 2020-10-30 04:56:40 조회 17 회
작성자 안정은

작성자 : 안정은 (전직 지방공무원 )
- 세무공무원 (부산시 동래구청 및 금정구청, 통계 )
- 금정구청 기획감사실 (1999년 ~ 2000년 )

제 목 : 상속세 및 상속세 취득세 폐지 ( 2020. 10월)

......................................................................
경남 의창구청 세무과 -13365(2020. 8. 19) / 제목 : 도지사에 바란다(13094)에 대한 답변
......................................................................
와 관련입니다.

- ( 중간 모두 줄임 ) -

* 한가마니에 12만원하던 쌀이 2018년 한가마니에 20만원으로 껑충 올라 상기와 같은 대차 대조표로 나타났는데
상속세의 세율은 국세인데 국세가 지방에 소재하는 토지의 공시지가의 상승 추이를 보아가며 상속세의 세율을 조정한다는 것이 우습다.
상속세는 10억, 5억 등 한계점이 있어서 그러한데 상속세를 부과하는 이유가 부의 불균형을 방지하기 위함인데 이는 목적대로 토지의 과다보유를 사전 제한하면 되므로 사후(事後)약방문의 상속세 부과 보다는 사전 부동산의 과다 보유를 제한함이 타당하므로 이는 결국 지방청 구청 및 군청의 세무과 부과팀에서 맡을 수 있다.
상부에서 상속세 및 취득세에 대한 세법 개정도 타당한 이유가 있어야 하므로 지방자치화 시대의 공무원이 상부에 건의(제안 건의)를 하여야 하는 것이다. 지방청에서는 강 건너 불 보듯이 해서는 안된다.
시도지사가 지방청 관료가 되어야 하는 이유도 이것이며
만일 토지의 과다 보유를 제한한다면 그 범위로서
제사를 지내는 종손이 논 8천평, 과수원 3천평, 선묘가 있는 선산이 얼마 있으며 50평 대지에 이층집 1채(44년전 건축)가 있다면
이 토지를 토지 과다의 보유에 포함시킬 것인지, 아니면 장손에 한해서만 제외시킬 것인지를 정해야 한다.
제안자는 한국의 사유 재산제도, 장자가 제사를 지내는 한국민의 측면에서는 상속세도 그 취득세도 없애고
토지 소유 상한제를 실시하고 이미 이를 초과하는 토지를 소유하는 자에 대해서는 재산세와 별도로 그 초과분만큼 토지과다 보유세를 부과하면 될 것이다.

등록 : 2020. 8. 25(화)
부산시청(시장 직무대리 변성완) - 부산민원 120 - 시민참여, 시민 게시판

..........................
등록 : 2020. 8. 29(토)
부산시청(시장 직무대리 변성완) - 부산민원 120 - 시민참여, 시민 게시판
외 (파일 등록)

_____________________________
* 한가마니에 12만원하던 쌀이 2018년 한가마니에 20만원으로 껑충 올라
................................

시중의 집값이 껑충 올라 정부에서 이에 따라 공시지가도 시세의 90%로 올리겠다고 발표했다. (- 동아일보 1면, 2020. 10. 28 수요일 이새샘, 최혜령, 정순구 기자)
집값이 오르는 것이나 상기의 쌀값이 오른 것이나 같은 현상이다.
비싼집을 소유한 자는 부유한 자로 분류할 수 있는데
부유한 자가 집값을 올리면 서민들의 집도 소형의 집가도 오르기 마련이다.
일종의 담합이며 사회현상인데
이는 공시지가를 올리면서 정부가 상속세율을 그대로 두고 또한 상속세금의 제도도 없애지 않고 있으며 그 대안인 부동산의 과다 보유를 사전 제한하지 않는 정부에 대해 나무라기 위해 그리하는 것이다. 즉 부동산의 공시지가가 많이 올랐음에도 상속세율을 그대로 두겠다면 부유한 자들은 그 상속세 마련을 위해 집값을 올려 미리 상속세를 낼 재원을 마련하겠다는 속셈인데.....
정부도 ‘ 사후(事後) 약방문’ 의 행정에서 ‘ 사전 예방행정’ 을 해야 한다.
0. 병원행정에서 식품안전으로
0. 사후(死後) 상속세 제도에서 부동산의 사전 취득제한의 제도로
나아가야 한다.

등록 : 2020. 10. 30(금)
부산시청, 충남도청 외 자유 게시판 또는 유사 게시판

**
첨부 #1 상속세 및 상속세 취득세 폐지 ( 2020. 10월).hwp (32 KBytes) 바로보기

자유게시판 게시물 목록을 게시물번호, 제목, 첨부파일 수,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로 나타낸 표입니다.
No. 제목 첨부 작성자 작성일 조회
공지 '도홈페이지' 게시물 자료관리원칙
6743 여성긴급전화1366 제주센터 ″찾아가는 이동상담실″ ..   N 1 김미경 2020-11-29 6
6742 【 백두산 화산 】ㅡㅡ 대폭발 ㅡㅡ【 최고의 명사수 ..   N 유연 2020-11-29 2
6741 【 제주 국제공항 】== 바다에 확대하자 ==【 최고의 ..   N 유연 2020-11-29 2
6740 부업, 아르바이트   N 1 김지수 2020-11-28 4
6739 산소   N 1 강신우 2020-11-28 4
6738 ■닭을 살려주세요(COVID19-OUT)   N 강신우 2020-11-28 6
6737 ◆양돈장악취-레전드(COVID19-OUT)   N 강신우 2020-11-28 4
6736 나도 혜택 좀 받고 싶다!   N 이헌진 2020-11-28 6
6735 현직 영양사 및 영양사 채용시, 각서 징구 ( 5-1회)..   N 1 안정은 2020-11-28 10
6734 문제아동 보호, 유종의 미 ( 5-1회)   N 1 안정은 2020-11-28 6
초기화

 

Q. 현재 페이지에서 제공되는 서비스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
만족도 조사
콘텐츠 상단으로

맞춤메뉴 설정

메뉴바로가기

제주특별자치도청 및 도청 산하 홈페이지들의 메뉴 바로가기를 설정합니다.
로그인 하지 않은 상태에서는 10개까지만 추가 가능합니다.
* 로그인을 하시면 각 메뉴 페이지에서 바로 메뉴바로가기를 추가 하실 수 있습니다.

      저장하기 설정 초기화 설정 초기화

      맞춤메뉴 닫기

      맞춤알림 설정

      알림설정하기

      제주특별자치도청 및 도청 산하 홈페이지들의 정보 알림을 설정합니다.
      선택하신 메뉴에 정보가 업데이트되면 알림톡, 문자(SMS)으로 안내를 받으실 수 있습니다.
      1. 카카오톡을 이용하시는 회원님의 경우 알림톡 서비스가 기본적으로 제공됩니다.
      2. 카카오톡 미설치, 알림톡 차단 회원님은 문자(SMS)를 통해 안내가 전송됩니다.

      로그인 후 이용할 수 있습니다.

      로그인 비회원 로그인

      맞춤알림 닫기

      추천정보

      지금, 제주, 추천정보

      pick!

      게시물 (최근 7일 기준)

      최신등록 및 업데이트 메뉴

      추천정보 닫기

      오늘의 방송일정을 확인하세요.

      2020. 11. 29

       

      오늘의 생중계 일정이 없습니다

      생방송 목록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