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서브페이지 컨텐츠

영상뉴스 보기

제74주년 광복절 경축식(2019.08.15.)

등록일 : 2019-08-15 | 관련부서 : 자치도>공보관>공보관>홍보콘텐츠

 

제주특별자치도는 15일 오전 10시 제주학생문화원에서 ‘제74주년 광복절 경축식’을 개최하고 순국선열의 숭고한 뜻을 기렸다.

 

기념식에서는 원희룡 제주특별자치도지사를 비롯해 독립유공자와 유족, 도민, 학생 등 800여 명이 참석한 이날 경축식에서는 독립유공자에 대한 정부포상이 이뤄졌다.

 

이 자리에서 조국독립에 기여한 제주 출신 독립유공자 6명이 건국훈장과 건국포장, 대통령 표창을 추서 받았다.

 

故 김한정(金漢貞) 선생은 건국훈장 애국장, 故 강평국(姜平國), 故 현호옥(玄好玉) 선생은 건국훈장 애족장, 故 배창아(裵昌兒), 故 김태근(金泰根) 선생은 건국포장, 故 이원영(李遠榮) 선생은 대통령표창을 각각 추서 받았다.

 

이로써 제주출신 독립유공자는 생존 애국지사인 강태선 선생(95세)을 비롯해 현재 189명으로 늘었다.

 

이어 광복회 제주특별자치도지부 주관으로 공모한 제20회 나라사랑 글짓기대회에서 우수한 성적을 거둔 학생들에게 도지사, 교육감, 광복회 도지부장 시상이 이뤄졌다.

 

이날 원희룡 제주특별자치도지사는 경축사를 통해 “자유와 번영의 대한민국을 위해 사사로운 이해관계, 정치적인 파벌, 이념적인 진영을 넘어서서 평화로운 제주의 더 큰 번영을 위해 하나가 되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원 지사는 “일제의 침략에서 자유 대한민국을 찾는데 희생한 선열들이 우리의 앞길을 비춰주고 우리의 걸음을 함께 해줄 것”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이어 “제74주년 광복절을 맞아 고(故) 김한정, 강평국, 현호옥, 배창아, 김태근, 이원영 애국지사가 독립유공자로 추서됐다”며 “그 고귀한 희생을 반드시 기억 하겠다”고 말했다.

 

원희룡 지사는 최근 미·중 경제무역전쟁 및 일본 수출규제와 관련해, “지금 대한민국은 국내 경제의 불확실성과 미·중간 무역 전쟁, 일본의 수출규제까지 더해져 위기 상황에 놓여 있다”며 대한민국이 처한 어려움을 설명했다.

 

원 지사는 “일본의 일방적 수출규제 조치는 세계경제에 악영향을 미치고, 동북아 질서유지의 중요한 축인 한·일 양국의 갈등을 초래함에 따라 동북아 평화를 위해서도 결코 바람하지 않다”고 지적하며 양국 간의 관계 악화를 우려했다.

 

원 지사는 일본의 수출규제에서 제주도도 자유로울 수 없다는 점을 강조하며 “1차 산업과 관광업, 3차 산업 등 수출기업을 비롯해 도민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힘을 모아야 한다”고 피력했다.

 

원 지사는 “한국의 기업과 산업이 일본에 대한 의존도를 낮추고, 대한민국이 세계의 산업 구조 속에서 우뚝 설 수 있도록 도민들과 힘을 합쳐 노력해 나가야 한다”고 강조했다.

 

끝으로 “과거사로 인한 한·일 갈등을 해결하기 위해서는 일본은 진심어린 사죄와 반성을 해야 하고, 우리 정부는 새로운 양국 관계 구축을 위해 외교적 노력을 다각적으로 기울여야 한다”며 한·일 양국이 새로운 미래를 열어나기 위한 대안을 제시했다.

 

또한 “여야 정치권은 초당적인 자세로 국가 이익과 민생경제를 위해 대화와 협력의 테이블에 마주 앉아야 한다”고 요청했다.

 

이날 경축식에서는 식전행사로 광복회 제주도지부 합창단 등이 항일무장투쟁 시기 독립군이 부른 투쟁가를 부르고, 제주 출신 성악가 강혜명 소프라노가 광복의 기쁨이 담긴 공연을 했다.

 

또 귀일중학교 학생댄스팀(에뜨왈르)이 '독도 플래시몹' 댄스로 축하 공연을 했다.

 

원희룡 지사는 경축식에 이어 오후 12시에는 제주 칼호텔에서 열린 ‘광복회원 초청 간담회’에 참석해 강태선 애국지사를 비롯한 광복회원 250여 명과의 오찬 및 간담회를 가졌다.

 

한편 이날 경축식에 앞서 오전 9시부터는 조천만세동산 애국선열추모탑에서 각급 기관·단체장 및 광복회원 등이 참배행사가 개최됐고, 경축분위기 조성을 위해 14일부터 15일까지 주요 도로변에 태극기를 게양하고, 각 가정에서도 태극기 달기 운동을 적극 추진했다.

내용 더보기

닫기

Q. 현재 페이지에서 제공되는 서비스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
만족도 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