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미리보는전시실

전시실 VR보기

 

야외전시장

제주도는 돌이 많은 고장으로서 옛부터 돌을 가공한 생활용구와 석구들이 많았다. 나무나 흙에 비해 영구적이며, 재료를 주변에서 손쉽게 구할 수 있었기 때문이었다. 이 곳에서는 곡식을 도정했던 연자마를 비롯하여 돌방에, 맷돌, 정주석 그 밖에 동자석, 망주석, 비석 등을 전시하고 있다. 화산섬을 일구어낸 제주도의 옛선인들은 들을 슬기롭게 활용하는 지혜가 있었다. 돌은 쉽게 구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안정감이 있고 나무와는 달리 마모되거나 부식되지 않는 강인성을 지니고 있어 여러형태의 특색있는 용구를 만들어 사용하였다. 이곳에는 곡식을 가공했던 연자매를 중심으로 수용통, 고래, 방애, 절구가 있고, 화로, 도구리등의 생활용구와 동자석, 석등, 망주석 같은 신앙생활용구를 비롯한 100여점이 전시되어 있다.

대표유물

  • ${l.Alt}
  • ${l.Alt}
  • ${l.Alt}
  • ${l.Alt}
  • 몰방에(연자매)

    도정기구로서 집안 단위나 동네마다 설치하여 이용하였다. 특히 여러 사람이 설치하여 운영할 때에는 '몰방에 접' 이 구성되기도 하였다. 이러한 '몰방에'는 초가막살이 안에 있는 것이 대부분이나, 노천에 있는 경우도 있다.

  • 석물

    화산섬을 일구어낸 제주의 옛 선인들은 돌을 슬기롭게 활용하는 지혜가 있었다. 돌은 쉽게 구할 수 있을 뿐 만 아니라, 안정감이 있고 나무와는 달리 마모되거나 부식되지 않는 강인성을 지니고 있어 여러 형태의 특색있는 용구를 만들어 사용하였다.

  • 동자석

    무덤에 세웠던 석물의 하나로, 망자의 시중을 드는 역할을 담당한다고 본다.

  • 돗통시

    제주 전래 화장실은 돼지 사육장과 함께 있어 독특한데 이를 '돗통시'라 한다. 보통 돌로 담을 쌓고 양지 바른쪽으로 '돗집'을 만들었는데 '새'로 지붕을 덮었다.


 

담당부서
민속자연사박물관
담당자
이홍림
연락처
064-710-7682
Q. 현재 페이지에서 제공되는 서비스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
만족도 조사

맞춤메뉴 설정

메뉴바로가기

제주특별자치도청 및 도청 산하 홈페이지들의 메뉴 바로가기를 설정합니다.
로그인 하지 않은 상태에서는 10개까지만 추가 가능합니다.
* 로그인을 하시면 각 메뉴 페이지에서 바로 메뉴바로가기를 추가 하실 수 있습니다.

      저장하기 설정 초기화 설정 초기화

      맞춤메뉴 닫기

      맞춤알림 설정

      알림설정하기

      제주특별자치도청 및 도청 산하 홈페이지들의 정보 알림을 설정합니다.
      선택하신 메뉴에 정보가 업데이트되면 알림톡, 문자(SMS)으로 안내를 받으실 수 있습니다.
      1. 카카오톡을 이용하시는 회원님의 경우 알림톡 서비스가 기본적으로 제공됩니다.
      2. 카카오톡 미설치, 알림톡 차단 회원님은 문자(SMS)를 통해 안내가 전송됩니다.

      로그인 후 이용할 수 있습니다.

      로그인 비회원 로그인

      맞춤알림 닫기

      추천정보

      지금, 제주, 추천정보

      pick!

      게시물 (최근 7일 기준)

      최신등록 및 업데이트 메뉴

      추천정보 닫기

      오늘의 방송일정을 확인하세요.

      2019. 12. 08

       

      오늘의 생중계 일정이 없습니다

      생방송 목록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