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도정뉴스

보도자료

[수시] 제주도, 버스파업 대비 긴급 실무대책회의

9일(행정부지사)‧11일(도지사) 도민 불편 최소화 위한 비상 수송 대책 논의

청사 청사

■ 제주특별자치도는 도내 노선버스 운영 8개사가 오는 13일 00시부터 파업을 예고함에 따라 도민 불편 최소화를 위한 긴급 실무대책 회의를 9일 개최한다.

 

■ 파업에 대비한 대책 회의는 현재 2회 예정 중이다.

 

  ❍ 9일 오후 3시 제주도청 본관2층 삼다홀에서는 전성태 행정부지사 주재로 실무대책회의가 개최된다.

 

  ❍ 회의에는 현대성 교통항공국장을 비롯해 소통혁신정책관, 정책기획관, 안전정책과장, 총무과장과 제주시‧서귀포시 부시장 등 실국본부장이 함께 참석할 예정이다.

 

  ❍ 또한 오는 11일 오전 9시에는 원희룡 도지사 주재 종합 점검 회의도 계획 중이다.

 

■ 긴급 실무대책회의에서는 ▲비상수송 대책본부 운영 ▲수송차량 확보 및 배차계획 ▲버스정류소 인력 배치 ▲도민 홍보사항 등을 중점 논의하며 만일의 파업 사태에 대비한 계획을 논의한다.

 

  ❍ 도에서는 도민의 발인 대중교통이 멈춰서는 일이 없도록 노조와 긴밀히 대화하는 한편 비상대책본부를 설치·가동해 파업에 대비할 계획이다.

 

  ❍ 전면 파업 시에도 기존 버스시간을 최대한 유지하는 방편을 고려하는 등 파업 규모에 따라 탄력적으로 대응해 나갈 방침이다.

 

  ❍ 현대성 제주특별자치도 교통항공국장은 “대중교통체계 개편 이후 최초로 예고된 버스 파업에 대해 모든 행정력을 동원해 도민 불편을 최소화 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 한편, 도내 노선버스 8개사는 주52시간 근무 도입에 따른 근무체계 개선과 임금 인상 등을 사측과 논의했지만 끝내 합의점을 찾지 못해 노조 조합원 1400여명을 대상으로 파업 찬반투표를 실시한 바 있다.

 

  ❍ 찬반투표 결과 96%인 1246명(1303명 참석)이 파업 찬성 의견을 밝혀 버스 운행 전면 중단 의사를 밝혔다.

문의처| 064-710-4331 / 대중교통과 조회| 668 작성일| 2019-03-08 19:18:11
첨부파일 #1 190308 (배포용-확인)대중교통과-파업 대비 비상대책 추진.hwp (42 KBytes) 바로보기
페이스북 공유 트의터 공유
목록으로

인기 뉴스

최근 7일 기준 인기뉴스

담당부서
공보관
담당자
이보미
연락처
064-710-2783
Q. 현재 페이지에서 제공되는 서비스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
만족도 조사
콘텐츠 상단으로

맞춤메뉴 설정

메뉴바로가기

제주특별자치도청 및 도청 산하 홈페이지들의 메뉴 바로가기를 설정합니다.
로그인 하지 않은 상태에서는 10개까지만 추가 가능합니다.
* 로그인을 하시면 각 메뉴 페이지에서 바로 메뉴바로가기를 추가 하실 수 있습니다.

      저장하기 설정 초기화 설정 초기화

      맞춤메뉴 닫기

      맞춤알림 설정

      알림설정하기

      제주특별자치도청 및 도청 산하 홈페이지들의 정보 알림을 설정합니다.
      선택하신 메뉴에 정보가 업데이트되면 알림톡, 문자(SMS)으로 안내를 받으실 수 있습니다.
      1. 카카오톡을 이용하시는 회원님의 경우 알림톡 서비스가 기본적으로 제공됩니다.
      2. 카카오톡 미설치, 알림톡 차단 회원님은 문자(SMS)를 통해 안내가 전송됩니다.

      로그인 후 이용할 수 있습니다.

      로그인 비회원 로그인

      맞춤알림 닫기

      추천정보

      게시물 (최근 7일 기준)

      최신등록 및 업데이트 메뉴

      추천정보 닫기

      오늘의 방송일정을 확인하세요.

      2019. 05. 20

       

      오늘의 생중계 일정이 없습니다

      생방송 목록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