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용수

영상재생
용이 살다가 승천하였다는 전설이 있다.
과거에는 매우 넓은 못을 이루고 있었으나, 도로개설로 인하여 자그마한 연못이 되고 말았다. 마을 사람들은 이 물을 ‘용못물’이라고 한다.
이 물을 근거로 삼아 마을을 이루었기에 ‘용수리’라 한다.

용이 살다가 승천하였다는 전설이 있다.
현재 용당 리사무소 동쪽에 있다.
과거에는 매우 넓은 못을 이루고 있었으나, 도로 개설로 인하여 자그마한 연못이 되고 말았다.
마을 사람들은 이 물을 '용못물'이라고 한다. 이 물을 근거로 삼아 마을을 이루었기에 '용당리', '용수리'라 한다.

Q. 현재 페이지에서 제공되는 서비스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
만족도 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