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보도자료

[수시] 제주도립미술관 야외공원 ‘크리스마스 숲’ 등장

6m 높이 대형 크리스마스 트리 설치… 24~25일 어린이 관람객에 선물 증정

제주도립미술관 제주도립미술관

■ 제주특별자치도 제주도립미술관(관장 이나연)은 연말과 크리스마스를 맞이해 미술관을 찾는 관람객들을 위한 특별 행사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 미술관 야외에는 ‘크리스마스의 숲’포토존을 설치해, 6m 높이의 대형 트리와 함께 동화「헨젤과 그레텔」에 나오는 환상적인 숲속 분위기를 연출했다. 포토존은 조명을 설치해 방문객들이 야간에도 크리스마스 분위기를 느낄 수 있도록 조성했다.

 

■ 성탄절이 포함된 24~25일 주말에는 미술관을 찾는 어린이 관람객(12세 이하)에게 크리스마스 트리를 꾸밀 수 있는 장식품(오너먼트)을 선물로 증정한다.

 

❍ 이는 어린이들에게 특별한 크리스마스의 추억을 선사하기 위해 마련된 행사로, 24일과 25일 각 150명씩 선착순으로 배부할 계획이다.

 

❍ 관련 내용은 제주도립미술관 누리집(https://www.jeju.go.kr/jmoa)과 인스타그램(https://www.instagram.com/jeju_museum_of_art/?hl=ko)에서 확인할 수 있다.

 

■ 현재 제주도립미술관에서는 제3회 제주비엔날레를 개최 중이다.

 

❍ 제3회 제주비엔날레는 내년 2월 12일까지 매주 화요일부터 일요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까지 관람할 수 있다.

 

❍ 제주도립미술관과 제주현대미술관을 주제관으로 해 위성 전시관 4곳(제주국제평화센터, 삼성혈, 가파도 AiR, 미술관옆집 제주)에서 개최되고 있으며, <움직이는 달, 다서가는 땅>을 주제로 16개국 55명(팀)이 참여하고 있다.

 

❍ 관람 희망자는 제주도립미술관 또는 제주현대미술관에서 입장권 구입 및 관람 후, 위성 전시관을 방문하면 된다. 자세한 내용은 제주비엔날레 누리집(https://jejubiennale.org/)에서 확인하면 된다.

 

■ 이나연 제주도립미술관장은“이번 행사를 통해 도민과 관람객들이 미술관에서 연말 분위기를 만끽하고 즐거운 추억을 쌓을 수 있기를 바라며, 앞으로도 전시와 함께 다양한 문화행사를 지속적으로 마련하겠다”고 전했다.

 
제주도립미술관 야외공원 ‘크리스마스 숲’ 등장
제주도립미술관 야외공원 ‘크리스마스 숲’ 등장
제주도립미술관 야외공원 ‘크리스마스 숲’ 등장
제주도립미술관 야외공원 ‘크리스마스 숲’ 등장
공공누리 2유형 본 공공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상업적이용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목록으로

인기 뉴스

최근 7일 기준 인기뉴스

 

Q. 현재 페이지에서 제공되는 서비스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
만족도 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