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news

투명치과 집단분쟁조정, “선납 진료비 전액 환급” 결정 게시물 상세보기
제목 투명치과 집단분쟁조정, “선납 진료비 전액 환급” 결정
작성일 2018-08-29 09:11:24 조회 982 회
작성자 경제정책과

                                                                          [출처: 한국소비자원]

투명치과 집단분쟁조정, “선납 진료비 전액 환급” 결정

- 신청 소비자 진료비 피해액수는 약 124억원에 달해 -

한국소비자원(원장 이희숙) 소비자분쟁조정위원회(이하 ‘위원회’)는 소비자들이 투명치과의원으로부터 적절한 교정치료를 받지 못했다며 진료비 환급을 요구한 집단분쟁조정 신청 사건에 대해, 투명치과의원의 채무불이행 책임을 인정하여 선납 진료비 전액을 환급하도록 결정했다.

사건 개요

소비자들은 투명치과의원에 진료비 선납 후 치아 교정치료를 받아오던 중 2018. 5.부터 진료 인력 부족 등으로 정상적인 진료가 중단되자, 진료비 환급을 요구하며 위원회에 집단분쟁조정을 신청함.

앞서 위원회는 7월 30일 「소비자기본법」 제68조 제2항에 따른 집단분쟁조정 절차를 개시하기로 결정한 후, 8월 1일부터 14일까지 동일한 피해를 입은 소비자들로부터 참가 신청을 받았고, 진료비 영수증 등 증빙서류를 제출받아 총 3,794명의 신청인 명단을 확정한 바 있다.

투명치과의원은 2018년 5월부터 진료 인력 부족 등을 이유로 수일간 휴진하고, 본관 건물은 사용하지 않고 있으며, 현재까지 일부 환자들을 대상으로 선착순 내지 예약 인원에 대한 부분적 진료만 진행하고 있다. 이에 대해 투명치과의원은 일시적인 진료 인력 부족일 뿐이므로 진료비를 환급할 수 없다는 입장이다.

그러나 위원회는 교정치료 중에도 담당 의사가 자주 교체되었고, 현재까지도 부분적 진료로 인해 의사의 정기적인 확인 및 점검이 사실상 불가한 상태로 판단되는 등 투명치과의원이 교정치료를 위한 적절한 조치를 다하지 못했으므로, 소비자들에게 선납 진료비 전액을 환급할 책임이 있다고 결정했다.

다만, 투명치과의원이 위원회의 진료기록부 등 자료 제출 요구에 응하지 않아, 선납 진료비는 신용카드 사용확인서, 계좌이체내역서 등을 통해 소비자들이 입증한 금액만 인정됐다.

이번 위원회의 결정은 투명치과의원의 진료 중단 행위에 대한 첫 법적 판단이라는 점에서 그 의의가 크다. 위원회는 향후에도 다수 소비자들에게 동일 피해가 발생한 사건에 대해 집단분쟁조정 절차를 적극 활용하여 신속·공정한 분쟁 해결을 위해 노력할 것임을 밝혔다.

 

자세한 사항은 첨부파일을 참조하시기 바랍니다.

피해발생 문의처
분쟁조정사무국 조정3팀
김경례 팀 장 (02-3460-3061) / 이희경 변호사 (02-3460-3064) / 김미경 과 장 (02-3460-3085)
첨부 #1 180827_투명치과+집단분쟁조정+결정_보도자료.pdf (157 KBytes) 바로보기

소비자 뉴스 게시물 목록을 게시물번호, 제목, 첨부파일 수,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로 나타낸 표입니다.
No. 제목 첨부 작성자 작성일 조회
2187 2019년 4월 ‘공연관람‘, ‘숙박시설‘ 소비자불만 .. 1 경제정책과 2019-05-14 355
2186 침대, 주식·투자자문, 인터넷·모바일정보이용서비스 .. 1 경제정책과 2019-05-14 328
2185 소비자분쟁조정위원회,“온라인에서 구입해 선물한 이.. 1 경제정책과 2019-05-14 330
2184 소비자분쟁조정위원회,“근로자의 날 골프장 요금은 .. 1 경제정책과 2019-05-14 368
2183 에어컨 사전 구매 및 점검으로 설치·수리 지연 예방 .. 1 경제정책과 2019-05-14 231
2182 인터넷교육서비스, 6개월 이상 장기계약 피해 많아.. 1 경제정책과 2019-05-09 285
2181 시중 유통 일부 일산화탄소경보기 성능 미흡해.. 1 경제정책과 2019-05-09 333
2180 다소비 가공식품 2019년 3월 가격동향 1 경제정책과 2019-05-09 262
2179 어린이 베란다(발코니) 사고, 보호자 주의 필요.. 1 경제정책과 2019-05-09 309
2178 2019년 3월 ‘공기청정기‘, ‘에어컨‘ 소비자불만 .. 1 경제정책과 2019-05-09 238
2177 주식투자정보서비스, 소비자 피해 4배 이상 급증.. 1 경제정책과 2019-05-09 265
2176 다소비 가공식품 2019년 2월 가격동향 1 경제정책과 2019-03-21 509
2175 2019년 2월 소비자 빅데이터 트렌드 1 경제정책과 2019-03-21 569
2174 노인요양시설 내 대형가전 전기화재 위험 상존해.. 1 경제정책과 2019-03-08 648
2173 해외용 포켓 와이파이, 통신 장애 시 배상받기 어려워.. 1 경제정책과 2019-03-08 626
초기화

 

Q. 현재 페이지에서 제공되는 서비스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
만족도 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