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news

신발 해외직구 시 국내 판매가격과 꼼꼼히 비교해야 게시물 상세보기
제목 신발 해외직구 시 국내 판매가격과 꼼꼼히 비교해야
작성일 2018-12-14 09:13:15 조회 750 회
작성자 경제정책과

                                                                     [출처: 한국소비자원]

신발 해외직구 시 국내 판매가격과 꼼꼼히 비교해야

- 일정기간 가격 변동 추세 모니터링 후 구매 결정 필요 -

해외직구가 보편화되면서 등산화, 골프화, 구두·컴포트화 등 신발*을 해외구매하는 소비자가 꾸준히 늘고 있다. 한국소비자원(원장 이희숙)이 해외 브랜드 신발 18개 제품의 국내외 판매가격을 조사한 결과, 7개 제품은 해외직구가, 11개 제품은 국내구매가 더 저렴한 것으로 나타났다.

* 신발 통관건수(관세청) : 666천건(’16년 상반기) → 881천건(’17년 상반기) → 971천건(’18년 상반기)

< 조사개요 >

? (조사대상) 해외 브랜드 신발 3개 품목(등산화, 골프화, 구두·컴포트화) 18개 제품

- 등산화(머렐, 살레와, 킨), 골프화(나이키, 에코, 아디다스), 구두·컴포트화(락포트, 닥터마틴, 캠퍼)

? (조사방법) 2018.9.9.~9.11.(1차) 및 2018.9.23.~9.25.(2차) 기간 중 국내 주요 오픈마켓,
미국 아마존·이베이 최저가(현지 세금 및 배송료 포함)를 기준으로 조사

- 해외구매 가격에는 주요 배송대행업체 배송대행요금 평균값 포함

※ 본 조사는 제한된 기간과 제품을 대상으로 실시된 바, 시기·모델에 따라 국내외 판매가격차가 달라질 수 있음.

해외직구 전 일정 기간 가격 변동 추세 모니터링 필요

해외 브랜드 신발 18개 제품의 국내외 판매가격을 두 차례 조사한 결과, 2주 사이에 가격이 변함은 물론 조사기간 중에도 일자에 따라 가격 변동이 있어 일정 기간 동안 가격 추세를 모니터링한 후 구매를 결정할 필요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조사대상 중 해외직구가 더 저렴한 제품은 7개로 국내 판매가격과 최고 27.4%(아디다스 골프화/ 제품명 F33731)에서 최저 0.2%의 차이를 보였고, 국내구매가 더 저렴한 제품은 11개로 최고 63.9%(나이키 골프화/ 제품명 849969-100)에서 최저 5.4%의 가격 차이가 나타났다.

골프화의 경우 제품별 국내외 판매가격 차이가 가장 커

품목별로 보면, 골프화의 경우 해외직구가 더 저렴한 제품은 국내 판매가격 대비 최고 27.4%(아디다스/ 제품명 F33731), 해외직구가 더 비싼 제품은 최고 63.9%(나이키/ 제품명 849969-100)로 가장 큰 가격차를 보였다. 등산화의 경우 해외직구가 더 저렴한 제품은 국내 판매가격과 최고 10.2%(살레와/ 제품명 AUS18G21), 해외직구가 더 비싼 제품은 최고 52.7%(킨/ 제품명 1015305)의 차이를 보였고, 구두·컴포트화의 경우 해외직구가 더 저렴한 제품은 국내 판매가격과 최고 23.4%(캠퍼/ 제품명 K100374-001), 해외직구가 더 비싼 제품은 최고 28.8%(락포트/ 제품명 H79876)의 차이를 보였다.

한국소비자원은 신발을 해외직구로 구매할 경우 ▲일정 기간 동안 국내외 판매가격을 꼼꼼히 비교한 후 구매를 결정하고 ▲국가마다 사이즈 표기법이 다르므로 해당 브랜드 공식 온라인 쇼핑몰에 게재된 사이즈 정보를 참고하며 ▲해외직구 신발은 국내에서 AS를 받기 어려운 점을 고려할 필요가 있다고 강조했다.

아울러 소비자의 안전한 해외구매를 돕기 위해 한국소비자원이 운영하는 「국제거래 소비자 포털(http://crossborder.kca.go.kr)」을 통해 다양한 해외직구 정보를 참고할 것을 당부했다. 한국소비자원은 앞으로도 해외구매와 관련한 소비자피해 예방과 불편 해소를 위한 업무를 중점적으로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자세한 사항은 첨부파일을 참조하시기 바랍니다.

피해발생 문의처
시장조사국 국제거래지원팀
박미희 팀 장 (043-880-5621) / 정수환 조사관 (043-880-5624)
첨부 #1 181213__신발 해외직구 시 국내 판매가격과 꼼꼼히 비교해야.pdf (723 KBytes) 바로보기

소비자 뉴스 게시물 목록을 게시물번호, 제목, 첨부파일 수,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로 나타낸 표입니다.
No. 제목 첨부 작성자 작성일 조회
2276 스마트학습지, 중도해지 위약금에 대한 소비자불만 많.. 경제정책과 2021-03-11 51
2275 새벽배송, 배송지연 시 자체 보상기준 없고 유통기한 .. 경제정책과 2021-02-26 84
2274 화물차의 후부 안전판, 판스프링 불법 설치에 대한 단.. 경제정책과 2021-02-19 113
2273 설 명절 택배, 상품권 소비자 피해 주의하세요!.. 경제정책과 2021-02-10 62
2272 SNS 플랫폼 거래, 소액피해 많고 판매자 정보 확인 어.. 경제정책과 2021-02-10 111
2271 발열조끼, 제품에 따라 보온성 등 품질차이 있어요.. 경제정책과 2021-02-04 59
2270 전기장판, 온도균일성・소비전력량에서 차이 있어.. 경제정책과 2020-12-31 180
2269 즉석떡볶이, 영양성분·매운맛 제품별로 차이 있어요.. 경제정책과 2020-12-29 186
2268 캐시미어 의류(니트), 보온성·내구성은 제품에 따라 .. 경제정책과 2020-12-29 174
2267 드럼세탁기, 세탁성능, 세탁시간 등에서 성능 차이 있.. 경제정책과 2020-12-29 171
2266 상조 결합 상품에 묶인 가전제품은 공짜·사은품이 아.. 경제정책과 2020-12-29 70
2265 자동차 인증대체부품, OEM부품과 품질은 동등하고 가.. 경제정책과 2020-11-27 739
2264 냉동 핫도그 영양성분·원재료 함량, 제품별 차이 있어.. 경제정책과 2020-11-27 829
2263 주요 가정간편식, 유통업태 간 최대 48.3% 가격 차이.. 경제정책과 2020-11-27 708
2262 PC용 모니터, 밝기 균일성·색 표현력 등에서 성능 차.. 경제정책과 2020-11-27 659
초기화

 

Q. 현재 페이지에서 제공되는 서비스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
만족도 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