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news

투명치과 집단분쟁조정, “선납 진료비 전액 환급” 결정 게시물 상세보기
제목 투명치과 집단분쟁조정, “선납 진료비 전액 환급” 결정
작성일 2018-08-29 09:11:24 조회 998 회
작성자 경제정책과

                                                                          [출처: 한국소비자원]

투명치과 집단분쟁조정, “선납 진료비 전액 환급” 결정

- 신청 소비자 진료비 피해액수는 약 124억원에 달해 -

한국소비자원(원장 이희숙) 소비자분쟁조정위원회(이하 ‘위원회’)는 소비자들이 투명치과의원으로부터 적절한 교정치료를 받지 못했다며 진료비 환급을 요구한 집단분쟁조정 신청 사건에 대해, 투명치과의원의 채무불이행 책임을 인정하여 선납 진료비 전액을 환급하도록 결정했다.

사건 개요

소비자들은 투명치과의원에 진료비 선납 후 치아 교정치료를 받아오던 중 2018. 5.부터 진료 인력 부족 등으로 정상적인 진료가 중단되자, 진료비 환급을 요구하며 위원회에 집단분쟁조정을 신청함.

앞서 위원회는 7월 30일 「소비자기본법」 제68조 제2항에 따른 집단분쟁조정 절차를 개시하기로 결정한 후, 8월 1일부터 14일까지 동일한 피해를 입은 소비자들로부터 참가 신청을 받았고, 진료비 영수증 등 증빙서류를 제출받아 총 3,794명의 신청인 명단을 확정한 바 있다.

투명치과의원은 2018년 5월부터 진료 인력 부족 등을 이유로 수일간 휴진하고, 본관 건물은 사용하지 않고 있으며, 현재까지 일부 환자들을 대상으로 선착순 내지 예약 인원에 대한 부분적 진료만 진행하고 있다. 이에 대해 투명치과의원은 일시적인 진료 인력 부족일 뿐이므로 진료비를 환급할 수 없다는 입장이다.

그러나 위원회는 교정치료 중에도 담당 의사가 자주 교체되었고, 현재까지도 부분적 진료로 인해 의사의 정기적인 확인 및 점검이 사실상 불가한 상태로 판단되는 등 투명치과의원이 교정치료를 위한 적절한 조치를 다하지 못했으므로, 소비자들에게 선납 진료비 전액을 환급할 책임이 있다고 결정했다.

다만, 투명치과의원이 위원회의 진료기록부 등 자료 제출 요구에 응하지 않아, 선납 진료비는 신용카드 사용확인서, 계좌이체내역서 등을 통해 소비자들이 입증한 금액만 인정됐다.

이번 위원회의 결정은 투명치과의원의 진료 중단 행위에 대한 첫 법적 판단이라는 점에서 그 의의가 크다. 위원회는 향후에도 다수 소비자들에게 동일 피해가 발생한 사건에 대해 집단분쟁조정 절차를 적극 활용하여 신속·공정한 분쟁 해결을 위해 노력할 것임을 밝혔다.

 

자세한 사항은 첨부파일을 참조하시기 바랍니다.

피해발생 문의처
분쟁조정사무국 조정3팀
김경례 팀 장 (02-3460-3061) / 이희경 변호사 (02-3460-3064) / 김미경 과 장 (02-3460-3085)
첨부 #1 180827_투명치과+집단분쟁조정+결정_보도자료.pdf (157 KBytes) 바로보기

소비자 뉴스 게시물 목록을 게시물번호, 제목, 첨부파일 수,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로 나타낸 표입니다.
No. 제목 첨부 작성자 작성일 조회
2143 냉장고, 저장온도성능·에너지소비량 등 성능 차이 있.. 1 경제정책과 2018-12-21 927
2142 스키장 소비자만족도, ‘이용시설 및 부대서비스’ 높.. 1 경제정책과 2018-12-19 909
2141 지하철, 장애인 이용 시 안전사고 위험 높아.. 1 경제정책과 2018-12-19 782
2140 어린이, 초콜릿 과다 섭취 주의 1 경제정책과 2018-12-19 810
2139 2018년 11월 소비자상담 동향 1 경제정책과 2018-12-17 703
2138 신발 해외직구 시 국내 판매가격과 꼼꼼히 비교해야.. 1 경제정책과 2018-12-14 760
2137 헤나 염모 · 문신 전, 반드시 패치테스트 해야.. 1 경제정책과 2018-12-12 732
2136 전동킥보드, KC마크 확인하고 최고속도 25km/h 이하 .. 1 경제정책과 2018-12-12 682
2135 다소비 가공식품 2018년 11월 가격동향 1 경제정책과 2018-12-10 727
2134 커피전문점 알레르기 유발 식품 주의 필요.. 1 경제정책과 2018-12-07 768
2133 일부 차량용 핸들커버에서 유해물질 검출.. 1 경제정책과 2018-12-07 634
2132 세차 중 차량 손상돼도 입증 어려워 보상받기 곤란.. 1 경제정책과 2018-12-05 821
2131 어묵, 나트륨 함량 높아 섭취량 조절이 바람직.. 1 경제정책과 2018-12-05 601
2130 절임배추, 위생 및 표시 관리·감독 강화 필요.. 1 경제정책과 2018-12-03 645
2129 불법 주방용 오물분쇄기 온라인 유통 많아.. 1 경제정책과 2018-11-30 703
초기화

 

Q. 현재 페이지에서 제공되는 서비스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
만족도 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