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news

리퍼브 가구 구매자 10명 중 8명은 만족도 높아 게시물 상세보기 제목, 작성일, 조회, 작성자, 내용을 나타낸 표입니다.
제목 리퍼브 가구 구매자 10명 중 8명은 만족도 높아
작성일 2022-01-21 09:32:56 조회 693 회
작성자 경제정책과

리퍼브 가구 구매자 10명 중 8명은 만족도 높아

- 계약서 미교부와 온라인 쇼핑몰의 정보제공은 개선 필요 -

 

사회 전반에 걸쳐 친환경 경영활동이 강조되면서 가구 시장에서도 지속가능한 소비로서 리퍼브 가구*가 주목받고 있다. 이에 한국소비자원(원장 장덕진)이 리퍼브 가구 구매자 500명을 대상으로 이용 현황, 필요 정보, 정책 수요 등에 대해 조사한 결과, 구매와 이용에 대체로 만족했으나 계약서 미교부 문제 등은 개선이 필요한 것으로 나타났다.

 * 리퍼브 가구 : 유통·판매 과정에서 소비자의 단순 변심、미세 하자로 인한 반품, 매장·모델하우스·
행사 등의 전시품, 이월상품 등 기능상 문제없는 제품들을 사업자가 손질, 재포장하여 판매하는 가구

 

 

<조사 개요>

 

 

 

▪ 조사대상 : 최근 3년 내 리퍼브 가구 구매·이용 경험이 있는 소비자 500명

▪ 조사기간 및 방식 : ’21.8.9.~’21.8.18., 온라인 설문조사

▪ 신뢰수준 : 95% 신뢰수준에서 ±4.4%p 표본오차

 

 

☐ 리퍼브 가구 구매자 10명 중 8명이 ‘만족’하고, 7명은 주변에 추천 의향 있어

리퍼브 가구에 대한 전반적인 이용 경험에 대해서는 전체 응답자의 77.6%가 만족하고 있었고, 69.6%는 지인 등 이웃에게 추천할 의향이 있다고 응답했다.

연령대별로는 20대의 68.2%가 리퍼브 가구 이용에 대해 만족하고, 50대는 84.0%, 60대 이상도 79.8%가 만족한다고 응답했다. 연령대별 추천 의향도 비슷한 추세를 보여 중장년층으로 갈수록 리퍼브 가구 이용에 긍정적이었다.

리퍼브 가구 구매 시 이용하는 매장의 유형은 오프라인 매장이 49.2%로 가장 많았고, 온·오프라인 혼합(27.0%)**, 온라인 쇼핑몰(23.8%) 순으로 나타나 소비자들은 리퍼브 가구를 직접 보고 구입하기를 선호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 온·오프라인 혼합 : 자사 매장 내 리퍼브 코너, 자사 온라인몰 내 리퍼브 메뉴가 있는 경우(예: 이케아, 한샘, 모던하우스 등)

[만족도] 그림입니다.

원본 그림의 이름: CLP0000265c0006.bmp

원본 그림의 크기: 가로 140pixel, 세로 24pixel

[추천 의향] 그림입니다.

원본 그림의 이름: CLP0000265c0008.bmp

원본 그림의 크기: 가로 165pixel, 세로 26pixel

그림입니다.

원본 그림의 이름: CLP0000265c0005.bmp

원본 그림의 크기: 가로 1003pixel, 세로 468pixel

그림입니다.

원본 그림의 이름: CLP0000265c0007.bmp

원본 그림의 크기: 가로 1028pixel, 세로 422pixel

☐ 구매자 10명 중 6명은 계약서를 받지 못해 개선 필요

리퍼브 가구를 구매하면서 계약서를 받았다고 응답한 소비자는 40.2%에 불과해 10명 중 6명은 계약서를 받지 못한 것으로 나타났다.

계약서를 받지 못한 소비자의 만족도 점수는 69.2점(100점 환산 기준)으로 계약서를 받은 소비자(74.4점)에 비해 5.2점 낮았고, 추천 의향 점수도 계약서를 받지 못한 경우 5.5점 더 낮게 조사되어 계약서 발급에 대한 제도적 개선이 필요한 것으로 나타났다.

[구매 시 계약서 경험률]

[계약서 경험별 만족도·추천 의향 차이] (단위: 점)

그림입니다.

원본 그림의 이름: image1.png

원본 그림의 크기: 가로 314pixel, 세로 347pixel

그림입니다.

원본 그림의 이름: CLP000004940004.bmp

원본 그림의 크기: 가로 763pixel, 세로 340pixel

 

☐ 온라인 구매 시, 리퍼브 가구의 ‘하자 정보’ 제공 요구가 가장 높아

리퍼브 가구 상품 설명정보(표시정보)에 대한 매장 유형별 만족도를 조사한 결과, 온라인 쇼핑몰은 62.0점으로 오프라인 매장(63.7점) 보다 낮아 온라인 쇼핑몰의 상품 설명정보가 상대적으로 미흡한 것으로 나타났다.

필요한 상품 설명정보(표시정보)로는 ‘하자부분’을 가장 중요한 정보로 꼽았고, 이어서 ‘가격(정상가격 대비 할인율)’, ‘A/S 가능 여부’, ‘리퍼브 가구 사유(단순반품/미세 하자/전시상품 등)’ 순으로 답했다.

이러한 상품 설명정보는 오프라인 매장에 비해 온라인 구매 환경에서 더 중요한 것으로 나타나, 온라인 판매 시 필수적으로 제공되어야 할 것으로 분석됐다.

 

☐ 필요 정책으로 ‘계약 시 확인 절차’와 ‘표준계약서 양식 마련’을 가장 크게 꼽아

리퍼브 가구 시장의 소비자 보호를 위해서는 ‘소비자와 사업자가 함께 리퍼브 가구 상태 및 하자 여부를 확인하는 절차 마련(44.0%)’이 가장 필요하다고 응답했다. 이어 ‘리퍼브 가구 관련 표준계약서 양식 마련(41.8%)’, ‘온라인 쇼핑몰에서 리퍼브 관련 정보 제공 필요(34.0%)’ 등의 순으로 나타났다.

 

 

[리퍼브 가구 관련 정책 수요] (단위: %, 순위응답)

그림입니다.

원본 그림의 이름: CLP000004940001.bmp

원본 그림의 크기: 가로 992pixel, 세로 383pixel

한국소비자원은 이번 조사 결과를 바탕으로 리퍼브 가구 판매 사업자들에게 표준계약서 양식을 마련하고 사용을 촉진하도록 권고했다.

아울러 소비자에게는 제품 구입 전, 제품 교환·환급 가능 여부 및 배송비, 하자에 대한 품질보증 기간 등을 꼼꼼히 확인할 것을 당부했다.

<붙임> 1. 설문조사 주요 결과
2. 소비자 피해 사례
3. 소비자 주의사항

 

위 자료를 인용하여 보도할 경우에는

출처를 표기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www.kca.go.kr

 
첨부 #1 220117_리퍼브+가구+이용+현황+및+만족도+조사_보도자료.hwp (770 KBytes) 바로보기

소비자 뉴스 게시물 목록을 게시물번호, 제목, 첨부파일 수,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로 나타낸 표입니다.
No. 제목 첨부 작성자 작성일 조회
2341 “어린이 안전사고, 걸음마기(1~3세)에 가장 많이 발생” 1 경제정책과 2022-06-17 538
2340 일부 베이킹파우더 제품, 올바른 권장사용량 표시 필요 1 경제정책과 2022-05-19 692
2339 실손보험, 학원 서비스 등 전월 대비 상담 증가율 높아 1 경제정책과 2022-05-19 657
2338 실손의료보험금 미지급 관련 소비자피해 지속 증가 1 경제정책과 2022-05-19 675
2337 소비자원-소방청, '장식용 에탄올 화로' 안전주의보 발령 1 경제정책과 2022-05-09 687
2336 노후화된 바닥매트, 주기적으로 교체 필요 1 경제정책과 2022-05-03 765
2335 어린이 안전 정보, ‘어린이 안전넷’에서 한번에 확인하세요! 2 경제정책과 2022-05-03 706
2334 해외직구 사기의심 사이트, 시기별로 피해 품목 달라요 1 경제정책과 2022-04-28 836
2333 홈 인테리어, 하자보수 미이행 불만이 가장 많아 1 경제정책과 2022-04-28 727
2332 골프카트 및 골프장 내 카트 도로 안전관리 강화해야 1 경제정책과 2022-04-28 654
2331 유채유·겨자유 등의 에루스산 안전 관리방안 마련 필요 1 경제정책과 2022-04-28 644
2330 "가정 내 작업공구로 인한 안전사고 주의" 1 경제정책과 2022-04-28 613
2329 특정 이메일 주소를 사용하는 사기의심 사이트 주의하세요 1 경제정책과 2022-04-28 661
2328 인터넷교육서비스, 정수기대여 등 전월 대비 상담 증가율 높아 1 경제정책과 2022-04-15 628
2327 중고차 시장, 허위·미끼 매물 규제 강화 등 거래 전반 개선 필요 1 경제정책과 2022-04-15 650
초기화

 

Q. 현재 페이지에서 제공되는 서비스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
만족도 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