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news

커피·음료 전문점의 영양성분 자율 표시 확대 필요 게시물 상세보기 제목, 작성일, 조회, 작성자, 내용을 나타낸 표입니다.
제목 커피·음료 전문점의 영양성분 자율 표시 확대 필요
작성일 2022-04-11 10:56:49 조회 789 회
작성자 경제정책과

커피·음료 전문점의 영양성분 자율 표시 확대 필요

- 열량‧당류 함량 높은 제품에 대한 소비자 정보제공 필요 -

 
 

커피ㆍ음료 전문점에서 시럽ㆍ과일 등이 첨가된 당 함량이 높은 메뉴가 지속적으로 출시되고 있는 가운데, 지난해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우리나라 국민들이 음료류를 통해 당을 가장 많이 섭취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에 한국소비자원(원장 장덕진)이 커피·음료 프랜차이즈 29개소*에서 판매하는 음료(커피·스무디·에이드)를 대상으로 영양성분 표시 현황을 확인한 결과, 일부 음료는 당류 함량이 1일 적정 섭취량(50g)을 초과하고 열량도 높아 영양성분 등 관련 정보제공 확대가 필요한 것으로 나타났다.

* 200개 이상의 매장을 운영하는 프랜차이즈 커피ㆍ음료 전문점(2021.10. 기준)

☐ 58개 중 24개 제품의 당류 함량, 1일 적정 섭취량(50g) 초과

바닐라, 카라멜 등의 시럽을 첨가한 커피류 29개 제품의 1컵 당 평균 당류 함량은 37g(최소 14~최대 65g), 평균 열량은 285kcal(최소 184~최대 538kcal)였다. 과일, 초콜릿류 등을 첨가한 스무디ㆍ에이드류 29개 제품의 1컵 당 평균 당류 함량은 평균 65g(최소 28~최대 107g), 평균 열량은 372kcal(최소 117~최대 721kcal)였다.

탄산음료(350ml)의 당 함량(40g)과 비교했을 때 시럽이 첨가된 커피류는 당 함량이 탄산음료와 유사한 수준이었고, 스무디ㆍ에이드류는 약 1.6배 더 많았다. 특히, 스무디ㆍ에이드류 21개 제품과 커피류 3개 제품은 가공식품을 통한 당류 1일 적정 섭취량(50g)*을 넘는 것으로 조사됐다.

* 식품의약품안전처는 2025년까지 가공식품을 통한 당류 섭취량을 1일 총 에너지 섭취량(열량)의 10%(50g) 이내로 관리하는 ‘나트륨ㆍ당류 저감화 추진 방안’을 발표(2021.2.)

 

[ 1컵 기준 평균 당류 및 열량 비교 ]

당류 함량(g)

열량(kcal)

그림입니다.

원본 그림의 이름: CLP0000213c0002.wmf

원본 그림의 크기: 가로 375pixel, 세로 221pixel

 

☐ 커피ㆍ음료 전문점의 영양성분 표시 확대 필요

식약처는 ‘외식업체 자율 영양성분 표시 지침’을 마련하여 커피전문점에서도 당, 열량 등 영양성분 정보를 소비자에게 제공할 수 있도록 유도하고 있으나 실태조사 결과, 조사대상 29개 중 22개(75.9%) 사업자만이 매장 또는 홈페이지에 영양성분 정보를 표시하고 있었다.

그러나 당을 과다하게 섭취할 경우 비만ㆍ고혈압 등의 질병 발생 위험이 높아질 수 있어 커피ㆍ음료 전문점 사업자는 소비자에게 제품의 당 함량을 정확하게 제공할 필요가 있다.

한국소비자원은 이번 조사결과를 바탕으로 커피ㆍ음료 전문점 사업자에게 외식업체 자율 영양성분 표시 지침을 준수하도록 요청하는 한편,영양성분을 표시하고 있지 않은 7개 커피ㆍ음료 전문점*에 영양성분을 표시하도록 권고했다.

* 해당 7개 사업자(감성커피, 매머드익스프레스, 셀렉토커피, 쥬씨, 컴포즈커피, 텐퍼센트스페셜티커피, 하삼동커피) 중 쥬씨를 제외한 6개 사업자는 자율적으로 영양성분을 표시할 계획을 밝힘.

아울러 소비자는 건강한 식생활을 위해 커피ㆍ음료 전문점의 음료뿐만 아니라 당ㆍ열량이 높은 식품을 구매할 때 제품에 표시된 영양성분 정보를 꼼꼼히 확인하고 섭취할 것을 당부했다.

 

 

위 자료를 인용하여 보도할 경우에는

출처를 표기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www.kca.go.kr

 
첨부 #1 220407_프랜차이즈+판매+음료+안전실태조사_보도자료.pdf (442 KBytes) 바로보기

소비자 뉴스 게시물 목록을 게시물번호, 제목, 첨부파일 수,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로 나타낸 표입니다.
No. 제목 첨부 작성자 작성일 조회
2372 온라인 호텔 예약 대행 업체 ‘㈜본보야지(에바종)’ 연락두절 등으로 소비자 피해 주의 필요! 1 경제정책과 2022-08-16 1019
2371 스타벅스, 여행용 가방(서머 캐리백) 자발적 리콜 실시 1 경제정책과 2022-08-16 927
2370 명품 플랫폼, 청약철회 제한으로 소비자 불만 많아 1 경제정책과 2022-08-16 627
2369 스마트워치, 제품별로 운동량 측정 정확도·주요 보유기능·연동성 등에 차이 있어 1 경제정책과 2022-08-16 722
2368 이동통신 부가서비스, 가입 시 소비자 동의 절차 및 요금 고지 강화해야 1 경제정책과 2022-08-16 615
2367 간편결제 서비스 만족도, ‘결제 편의성’ 높고 ‘혜택·부가서비스’ 낮아 1 경제정책과 2022-08-16 706
2366 일부 어린이용 공기주입식 물놀이기구, 안전기준에 부적합 1 경제정책과 2022-08-16 765
2365 커피전문점 소비자 만족도, ‘주문·결제’ 높고, ‘가격·서비스’ 낮아 1 경제정책과 2022-08-16 753
2364 화장실용 화장지 흡수량은 모두 우수, 가루 떨어짐 등은 차이 있어 1 경제정책과 2022-08-16 763
2363 렌터카 해지 위약금 및 사고 관련 피해 주의해야 1 경제정책과 2022-07-26 946
2362 에어컨, 인터넷교육, 항공서비스 등 전월 대비 상담 증가율 높아 1 경제정책과 2022-07-26 930
2361 택시 플랫폼, 택시 호출 취소 수수료 고지 미흡해 개선 필요 1 경제정책과 2022-07-26 931
2360 "올 여름 물놀이장 3년만에 전면 재개장, 안전사고 유의해야" 1 경제정책과 2022-07-26 946
2359 여행수요 늘면서 항공 운항 취소·변경에 따른 피해 증가 1 경제정책과 2022-07-26 688
2358 소비자분쟁조정위원회 “머지포인트 집단분쟁조정 결정” 1 경제정책과 2022-07-26 732
초기화

 

Q. 현재 페이지에서 제공되는 서비스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
만족도 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