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news

소비자원-소방청, '장식용 에탄올 화로' 안전주의보 발령 게시물 상세보기
제목 소비자원-소방청, '장식용 에탄올 화로' 안전주의보 발령
작성일 2022-05-09 15:10:05 조회 101 회
작성자 경제정책과

소비자원-소방청, ‘장식용 에탄올 화로’ 안전주의보 발생

 - 13건 화재 사고로 15명 다치고 5,000만 원 이상의 피해 발생 -

 

홈캠핑(Home-camping) 인기가 확산되면서 가정 등 실내에서 불꽃을 멍하니 바라보며(일명 ‘불멍’) 휴식을 즐기기 위해 에탄올 화로를 많이 사용하고 있다.

그러나, 에탄올을 연료로 사용하는 장식용 화로 관련 화재 사고가 최근 2년 3개월간 13건이나 발생함에 따라 한국소비자원(원장 장덕진, 이하 “소비자원”)과 소방청(청장 이흥교)은 공동으로 소비자 안전주의보를 발령했다.

그림입니다.

원본 그림의 이름: image1.jpg

원본 그림의 크기: 가로 471pixel, 세로 543pixel

<에탄올 화로>

□ 15명이 부상, 5천만 원 이상의 재산상 피해 발생

2020년부터 2022년 3월까지 소비자원 소비자위해감시시스템(CISS)*과 소방청에는 에탄올 화로로 인한 화재 사고가 총 13건 접수되었다. 이로 인해 15명이 다치고 재산 피해도 5,000만 원 이상 발생한 것으로 나타났다.

* CISS(Consumer Injury Surveillance System) : 소비자원이 「소비자기본법」에 따라 전국 58개 병원, 18개소방서 등 76개 위해정보제출기관과 1372소비자상담센터 등을 통해 위해정보를 수집하고 분석·평가하는 시스템

 

<주요 화재 사례>

o (연료보충) 연소 중인 에탄올 화로에 에탄올을 보충하던 중 에탄올 증기가 폭발하면서 화재 발생

o (인화성 물질) 에탄올 화로 사용 중 사용자의 옷에 불이 붙으며 화재 발생

o (유증기 착화) 에탄올 화로를 사용하기 위해 라이터를 켠 순간 유증기 등에 착화·발화되어 화재 발생

□ 표면 최고온도는 293℃로 화상 위험 있고, 넘어질 경우 큰 화재로 이어질 수 있어

소비자원은 시중에서 판매하는 장식용 에탄올 화로 7종에 대해 규격 및 표시사항 등을 조사하고 제품의 안전성을 시험했다.

 

 

<조사개요>

 

 

 

▪ 조사대상 : 시중에서 판매하는 장식용 에탄올 화로(DIY포함) 7종(온라인 6종, 오프라인 1종)

▪ 조사항목 : ① 제품 규격(무게, 바닥접촉면적), ② 연소, 전도성 등 제품 안정성 시험(형태가 상이한 종류별 대표 제품 3종*), ③ 주의·표시사항, ④ 기타(소화 도구 제공 여부 등)

* 원형 에탄올 화로 1종, DIY 원형 에탄올 화로 1종, 돌 소재 에탄올 화로 1종

 

우리나라는 아직 에탄올 화로 관련 안전기준이 마련되어 있지 않아, 호주의 제품 규격 기준(무게 8kg 이상, 바닥접촉면적 900cm2 이상)*을 준용하여 조사한 결과, 조사대상 제품 7종 모두** 기준에 적합하지 않았다.
* 2010년 이후 호주는 장식용 에탄올 화로로 인해 113건 이상의 신고가 접수되었고, 이로 인해 36건의 주택 화재와 105건의 상해 사고가 발생하여 안전기준 제정 및 운영('17.10.15.)

** (무게) 최소 1.4kg에서 최대 4.7kg, (바닥접촉면적) 최소 75.4cm2에서 최대 502.3cm2

또한, 제품 유형별 주요 모델 3종의 제품 표면 온도를 측정해보니 최고온도가 293℃까지 올라갔고 불꽃의 직접적인 영향을 받는 상부의 평균온도는 175.5℃에 달하는 등 화상의 위험이 매우 높은 것으로 확인됐다.

경사진 표면(경사도 10°)에서의 연료 누유 시험에서는 주요 모델 3종 모두 연료가 누출되지 않았다. 하지만 제품을 사용하다가 충격 등으로 넘어질 경우를 가정한 전도 재현 시험 결과, 액체인 에탄올 연료가 누출되어 해당 경로를 따라 불길이 확산되는 등 화재 위험성이 매우 높았다.

 

전도시험 사진

그림입니다.

원본 그림의 이름: image04.jpg

원본 그림의 크기: 가로 1578pixel, 세로 893pixel

그림입니다.

원본 그림의 이름: image05.jpg

원본 그림의 크기: 가로 1576pixel, 세로 895pixel

그림입니다.

원본 그림의 이름: image06.jpg

원본 그림의 크기: 가로 1548pixel, 세로 877pixel

 

한편, 밝은 곳에서 에탄올 화로를 사용하게 되면 불꽃이 눈에 잘 보이지 않아 이용자가 불꽃이 없는 것으로 오인하고 연료를 보충할 수 있다. 이 경우 불꽃이 에탄올을 타고 올라와 폭발, 화재 및 화상의 위험이 있어 주의가 필요하다.

그러나 조사대상 제품*의 사용 설명서 및 제품의 주의사항 등 표시실태를 확인한 결과, 해당 내용에 대한 주의사항을 표시한 제품은 없었다.

* DIY 제품 1개 제외한 6개 제품

화재 또는 화상 관련 주의사항 역시 일부 제품의 경우 외국어로만 표기되어 있는 등 제품 모두 소비자의 안전한 사용을 위한 사용 설명서의 보완이 필요한 것으로 나타났다.

연소 중 연료 주입 사례

연소 중

연료 주입

연소 중

연료 주입

그림입니다.

원본 그림의 이름: image2.jpg

원본 그림의 크기: 가로 463pixel, 세로 766pixe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