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news

미용·성형 의료서비스, 계약 해지 분쟁이 58.1%로 가장 많아 게시물 상세보기 제목, 작성일, 조회, 작성자, 내용을 나타낸 표입니다.
제목 미용·성형 의료서비스, 계약 해지 분쟁이 58.1%로 가장 많아
작성일 2022-06-17 13:34:35 조회 267 회
작성자 경제정책과

미용·성형 의료서비스, 계약 해지 분쟁이 58.1%로 가장 많아

  • , 할인 광고 등에 따른 충동적 계약 주의 필요 -
 

미용시술, 성형수술 등 의료서비스를 이용하는 소비자가 늘면서 최근 미용·성형 관련 모바일 앱이나 유튜브 등에서 서비스 이벤트, 할인 광고를 보고 계약을 체결한 후, 계약해제·해지 관련 분쟁이 발생하는 경우가 많아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 계약 해제·해지 관련 피해가 58.1%로 가장 많아

한국소비자원(원장 장덕진)이 2019년부터 2022년 3월까지 접수된 미용·성형 관련 피해구제 신청 570건*을 분석한 결과, 소비자피해가 매년 증가하는 추세이고 계약 해제·해지 관련 분쟁이 58.1%(331건)로 가장 많았다.

* 피부과, 성형외과 접수 사건 중 치료가 아닌 단순 미용·성형 목적의 사건 분석

구분

2019년

2020년

2021년

2022년 3월

합계

계약 해제·해지

72

93

128

38

331(58.1)

부작용 발생

70

68

64

23

225(39.5)

기타

2

4

6

2

14(2.4)

합계

144(25.3)

165(28.9)

198(34.7)

63(11.1)

570(100.0)

 

☐ 단순 변심 등 개인적인 사유로 인한 계약 해제·해지가 대부분

계약 해제·해지 관련 분쟁 331건을 분석한 결과, 단순 변심 등 개인 사정으로 인한 건이 74.6%(247건)로 가장 많았고, 다음으로 소비자가 부작용이 의심된다며 계약 해지를 요구하는 건이 11.6%(38건), 효과 미흡 등 불만족 5.7%(19건), 계약 내용 불만 4.8%(16건) 순이었다.

피해 금액은 소비자가 성형수술 계약 체결 전 상담 예약금으로 납부한 만원 대 소액부터 피부시술 패키지를 계약하고 납부한 총액인 천만 원대 고액까지 다양했다.

 

그림입니다.

원본 그림의 이름: CLP00001384031c.bmp

원본 그림의 크기: 가로 481pixel, 세로 290pixel

그림입니다.

원본 그림의 이름: CLP000026480005.bmp

원본 그림의 크기: 가로 477pixel, 세로 286pixel

 

☐ 계약 체결 시 해제·해지 환급기준 확인 필요

미용·성형 계약을 체결한 후 단순 변심으로 계약을 해제·해지할 경우, 소비자에게 위약금 부담 책임이 발생하게 된다. 또한 계약이행을 전제로 제공된 서비스 시술 또는 제품 등의 비용은 별도로 공제되어 실제 환급액이 적어질 수 있다.

한국소비자원은 ▲이벤트 적용 및 가격할인 등의 광고에 현혹되어 충동적으로 계약하지 말고, ▲계약 해지 조건에 대한 약관이나 동의서 등을 주의 깊게 확인하는 것이 중요하며, ▲서비스로 제공되는 시술 또는 제품이 있다면 계약 해제·해지 시 비용이 어떻게 차감되는지 등을 확인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밝혔다.

아울러 미용·성형 관련 학회에 이번 분석 결과를 제공해 동일한 소비자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의료기관에 대한 교육 및 계도 강화를 요청할 계획이다.

 

 

 

 

 

 

위 자료를 인용하여 보도할 경우에는

출처를 표기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www.kca.go.kr

 
첨부 #1 220616_미용·성형+의료서비스+피해예방주의보_보도자료+.pdf (271 KBytes) 바로보기

소비자 뉴스 게시물 목록을 게시물번호, 제목, 첨부파일 수,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로 나타낸 표입니다.
No. 제목 첨부 작성자 작성일 조회
2269 즉석떡볶이, 영양성분·매운맛 제품별로 차이 있어요 경제정책과 2020-12-29 667
2268 캐시미어 의류(니트), 보온성·내구성은 제품에 따라 차이 있어요 경제정책과 2020-12-29 841
2267 드럼세탁기, 세탁성능, 세탁시간 등에서 성능 차이 있어요 경제정책과 2020-12-29 820
2266 상조 결합 상품에 묶인 가전제품은 공짜·사은품이 아니에요 경제정책과 2020-12-29 682
2265 자동차 인증대체부품, OEM부품과 품질은 동등하고 가격은 저렴해요 경제정책과 2020-11-27 1109
2264 냉동 핫도그 영양성분·원재료 함량, 제품별 차이 있어요! 경제정책과 2020-11-27 1150
2263 주요 가정간편식, 유통업태 간 최대 48.3% 가격 차이나요 경제정책과 2020-11-27 972
2262 PC용 모니터, 밝기 균일성·색 표현력 등에서 성능 차이 있어요 경제정책과 2020-11-27 1061
2261 전자제품 해외직구 품질 및 AS 불만 가장 많아요 경제정책과 2020-11-02 755
2260 소형 전기밥솥, 보온 후 밥맛·취반시간 등 성능 차이 있어요 경제정책과 2020-10-23 770
2259 반려동물 동반 가능 대형 쇼핑센터 안전관리 강화가 필요해요 경제정책과 2020-10-23 633
2258 등산스틱, 편심하중 강도 등 주요 성능에서 제품별로 차이 있어요 경제정책과 2020-10-23 719
2257 유아용 구강청결 물휴지 해외직구 때 주의하세요! 경제정책과 2020-10-23 585
2256 유아용 세탁세제의 세척성능 및 경제성, 제품별로 차이 있어요 경제정책과 2020-10-23 509
2255 일부 수유쿠션에서 유해물질 검출됐어요! 경제정책과 2020-10-23 411
초기화

 

Q. 현재 페이지에서 제공되는 서비스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
만족도 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