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news

소비량이 급증하는 즉석조리식품, 단위가격 표시 품목 지정해야 게시물 상세보기 제목, 작성일, 조회, 작성자, 내용을 나타낸 표입니다.
제목 소비량이 급증하는 즉석조리식품, 단위가격 표시 품목 지정해야
작성일 2022-06-30 10:27:37 조회 659 회
작성자 경제정책과

소비량이 급증하는 즉석조리식품, 단위가격 표시 품목 지정해야

- 동일 제품이라도 판매점별 최대 51.5% 가격차이, 구매 시 꼼꼼한 비교 필요 -

 
 

최근 1인 가구 증가와 코로나19 등의 영향으로 간편하게 즐길 수 있는 즉석조리식품 판매가 크게 늘어난* 가운데, 2021년 1372소비자상담센터에 접수된 관련 소비자상담은 전년 대비 36% 증가**했다.

* 즉석조리식품 판매액(식품 등의 생산실적, 식약처) : (’19년) 1조 6,949억원 → (’20년) 2조 118억원

** 1372소비자상담 건수 : (’20년) 383건 → (’21년) 521건

이에 한국소비자원(원장 장덕진)이 즉석조리식품의 유통 실태와 가격표시 등을 조사한 결과, 소비자의 합리적 선택을 도울 수 있는 단위가격 표시의 의무적 시행과 각 유통채널들의 자발적 표시 노력이 필요한 것으로 나타났다.

 

※ 1372소비자상담센터 : 공정거래위원회가 운영하고 한국소비자단체협의회, 한국소비자원, 광역지자체가 참여해 상담을 수행하는 전국 단위 소비자상담 통합 콜센터(유료)

□ 제품 단위가격, 대형마트는 자발적으로 표시하나 편의점은 미표시

 

【 단위가격 표시 및 유통 실태 】

o 조사대상 : 대형마트*, 편의점**, 온라인 가격비교사이트***

* 서울지역 대형할인점, ** 서울지역 및 참가격 참여 편의점, *** 다나와, 에누리, 네이버쇼핑 가격비교

o 조사품목 : 밥, 죽, 국, 탕, 찌개, 덮밥소스, 수프, 간편조리세트(밀키트) 등

o 조사내용 : 판매가격, 단위가격 표시사항 등

대형마트는 조사 대상(64개) 전 제품이 단위가격을 표시*했고 대부분 ‘100g’의 용량 단위를 사용하고 있었다. 반면, 편의점**은 소매시장에서의 즉석조리식품 매출액이 대형마트 다음으로 높지만*** 단위가격은 표시하고 있지 않았다.

* 즉석조리식품은 단위가격 표시 의무 대상 품목(가공식품 62종)에 해당하지 않지만 대형마트는 자발적으로 표시

** 편의점은 모든 품목과 무관하게 단위가격표시 의무 사업자에 해당하지 않음.

*** ’20년 대형마트 30.4%, 편의점 20.3%(2021 가공식품세분시장 현황조사,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한편, 즉석조리식품의 소비실태 및 인식에 대한 설문조사에서 소비자들은 단위가격 표시가 가격비교 시 유용(5점 만점에 3.88점)하다고 인식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나, 즉석조리식품을 단위가격 표시 의무 대상에 포함하고 편의점의 경우 자발적인 단위가격 표시 노력이 필요할 것으로 보인다.

□ 단위가격 표시 작아 소비자가 읽기 어려워, 가독성 개선 필요

대형마트별 단위가격 표시를 확인한 결과, 전체 가격표 크기에서 단위가격 표시가 차지하는 크기는 최대 5.6%였고, 가장 작은 경우 가격표의 1.8%(15.1㎜×5.9㎜)에 불과했다. ‘가격 표시’의 가독성에 대한 소비자 설문 결과에서도 ‘판매가격 표시’ (3.87점)보다 ‘단위가격 표시’(3.05점)를 확인하기 어려워하는 것으로 나타나 단위가격 표시 크기를 보다 확대할 필요가 있다.

【 대형마트별 단위가격 표시 크기 비교 】

 

【 단위가격 가독성 소비자 평가 】

(N=411, 단위 : 점, 5점만점)

기준

크기*

단위가격 크기

A 대형마트

B 대형마트

C 대형마트

5,000㎟

(100%)

279.65㎟

(5.6%)

215.84㎟

(4.3%)

89.09㎟

(1.8%)

구분

글자크기,

잘 보이는 정도

판매가격 표시

3.87

단위가격 표시

3.05

* 유통업체별로 다른 크기의 가격표를 사용함에 따라 100㎜(가로) × 50㎜(세로)로 가격표 이미지 크기를 설정하였으며, 활용된 가격표 및 측정방법에 따라 범위는 달라질 수 있음.

□ 즉석조리식품 가격에 부담을 느끼는 소비자가 많아

【 소비 실태 및 소비자 인식 설문 조사 】

o 조사대상 : 최근 6개월 내 즉석조리식품 이용 경험자(전국 만 20세 ~ 69세 남녀 500명)

o 조사방법 : 온라인 설문조사(95% 신뢰수준, 표본오차 ±4.38%p)

o 조사기간 : ’22. 4. 6. ∼ 4. 10.

최근 6개월 내 즉석조리식품 이용 경험이 있는 소비자 500명에게 구매이유를 설문한 결과, ‘조리방법이 간편해서’가 59.6%(298명)로 가장 많았고, ‘비용이 적게 들어서, 가격(가성비)이 적당해서(좋아서)’ 23.4%(117명), ‘맛이 있어서’ 4.2%(21명) 순으로 나타났다.

구매한 즉석조리식품의 개선 사항으로는 ‘적정한 가격의 판매’(4.35점)를 가장 시급한 사항으로 꼽았고, 이어 ‘오염물질이 검출되지 않는 용기/포장재 사용’(4.17점), ‘풍부한 내용물 구성’(4.15점) 등의 순으로 조사되어 소비자들은 가격 부분에 개선이 필요하다고 느끼는 것으로 나타났다(5점 만점). 즉석조리식품의 표시‧가격 불만으로 1372소비자상담센터에 접수된 소비자상담은 최근 5년간 107건이었다.

□ 구매 시 유통채널별 가격 차 꼼꼼히 비교해야

동일 제품을 유통채널별로 비교했을 때 판매가격은 가격비교사이트가 가장 저렴했고, 편의점은 대형마트 대비 최대 51.5% 비쌌다. 한편 온라인 가격비교사이트의 경우 사이트별로 최대 23.8% 가격 차이가 나타났다. 단위가격을 표시하지 않는 편의점 등 유통채널에 따라 가격 차가 큰 품목이 있으므로 제품구매 시 꼼꼼한 가격 비교가 필요하다.

상품명 / 유통채널

(규격, 가격)4)

오프라인

온라인 가격비교사이트3)

 

차이*

 

차이*

대형마트1)

편의점2)

에누리

다나와

네이버

CJ햇반 210g×3개

판매가격

3,880원

4,000원

3.1%↑

2,800원

2,800원

2,800원

-

단위가격

100g/616원

*(100g/635원)

100g/444원

100g/444원

100g/444원

동원양반 쇠고기죽 287.5g

판매가격

2,980원

4,500원

51%↑

1,240원

1,370원

1,220원

12.3%↑

단위가격

10g/104원

*(100g/1,565원)

100g/432원

100g/476원

100g/423원

오뚜기

크림스프 80g

판매가격

1,650원

2,500원

51.5%↑

1,260원

1,300원

1,050원

23.8%↑

단위가격

10g/207원

*(100g/3,125원)

100g/1,575원

100g/1,625원

10g/131원

【 주요 즉석조리식품 온‧오프라인 판매‧단위가격 비교 】

 

* 최소대비 최대가격차 비율

1) 대형마트 판매가격은 주요상품 조사 당시(‘22.3.24~25) 3사(이마트, 홈플러스, 롯데마트) 최저가 기준

2) 편의점 3사 가격데이터는 '22년 3월 3주 ’참가격(www.price.go.kr)’ 조사 기준 최저 가격

※ 편의점은 단위가격 표시 의무 사업자에 해당하지 않아 단위가격 별도 산출 표시

3) 가격비교사이트 상품별 최저가 검색 기준(’22.4.18 조회, 햇반을 제외한 상품은 개당 기준, 배송비 제외)

4) 조사시점 및 판매처에 따라 가격은 변동될 수 있음.

 

한국소비자원은 이번 조사 결과를 바탕으로 관련 부처에 즉석조리식품의 단위가격표시 품목 지정을 건의하고, 사업자에게는 단위가격 표시의 가독성 향상을 권고할 예정이다. 또한, 단위가격을 표시하지 않고 있는 유통채널에는 단위가격 표시 활성화 등 협조를 요청할 계획이다.

아울러 소비자에게는 동일 제품이라도 대형마트, 편의점, 가격비교사이트 등 유통채널에 따라 가격 차이가 있어 단위가격 표시를 확인한 후 제품을 구매할 것을 당부했다.

 

 

위 자료를 인용하여 보도할 경우에는

출처를 표기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www.kca.go.kr

 

 
첨부 #1 220628_즉석조리식품+가격+및+유통+실태조사_보도자료.pdf (641 KBytes) 바로보기

소비자 뉴스 게시물 목록을 게시물번호, 제목, 첨부파일 수,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로 나타낸 표입니다.
No. 제목 첨부 작성자 작성일 조회
2384 가격비교사이트 가격정보 및 표시사항 정확성 개선 필요 1 경제정책과 2022-09-07 307
2383 중고차 구입 시 침수 흔적 철저히 확인해야 1 경제정책과 2022-09-07 287
2382 냉방기기, 국외여행 등 전월 대비 상담 증가율 높아 1 경제정책과 2022-09-06 362
2381 여행용 캐리어, 시험대상 전 제품 내충격성 등 내구성 우수해 1 경제정책과 2022-09-06 408
2380 즉석커피, 제품 유형에 따라 당류 함량 차이 커 1 경제정책과 2022-09-06 371
2379 중고거래앱 만족도, ‘거래물품’ 다양성 높고 ‘고객센터’ 신속응대 낮아 1 경제정책과 2022-09-06 387
2378 삼성전자㈜ 드럼세탁기 일부 모델 자발적 무상 수리 실시 1 경제정책과 2022-09-06 331
2377 소비자분쟁조정위원회, "상품권의 유효기간 경과로 지급된 적립금, 사용기간이 경과되어도 잔액의 90% 환급 1 경제정책과 2022-09-06 317
2376 스마트폰 보험 가입 시 중요 정보 제공 강화해야 1 경제정책과 2022-09-06 355
2375 백내장 수술 피해 소비자의 58.8%는 충분한 설명 듣지 못해 1 경제정책과 2022-09-06 313
2374 스포츠 티셔츠, 흡수성과 건조속도에 제품별 차이 있어 1 경제정책과 2022-08-16 840
2373 라이브커머스 소비자 만족도, ‘주문 및 결제 과정’ 높고 ‘긍정감정’ 낮아 1 경제정책과 2022-08-16 832
2372 온라인 호텔 예약 대행 업체 ‘㈜본보야지(에바종)’ 연락두절 등으로 소비자 피해 주의 필요! 1 경제정책과 2022-08-16 867
2371 스타벅스, 여행용 가방(서머 캐리백) 자발적 리콜 실시 1 경제정책과 2022-08-16 790
2370 명품 플랫폼, 청약철회 제한으로 소비자 불만 많아 1 경제정책과 2022-08-16 476
초기화

 

Q. 현재 페이지에서 제공되는 서비스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
만족도 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