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news

골프용품 해외직구 시 국내 가격과 꼼꼼히 비교해야 게시물 상세보기 제목, 작성일, 조회, 작성자, 내용을 나타낸 표입니다.
제목 골프용품 해외직구 시 국내 가격과 꼼꼼히 비교해야
작성일 2022-11-15 13:42:30 조회 273 회
작성자 경제정책과

골프용품 해외직구 시 국내 가격과 꼼꼼히 비교해야

- 골프용품 24개 제품 중 18개 제품은 국내구매가격이 저렴해 -

 
 

국내 골프 인구가 급증하면서 해외직구로 골프용품을 구입*하는 소비자가 늘고 있다. 이에 한국소비자원(원장 장덕진)이 주요 골프용품 5개 품목 중 소비자 선호도가 높은 13개 브랜드 24개 제품의 국내 가격과 해외직구 가격을 비교 조사했다.

* 스포츠 레저용품 해외 직접 구매액(통계청) : (’20년)916억 → (’21년)1,502억

조사 결과, 조사대상 24개 제품 중 18개 제품은 국내구매가 더 저렴했으며, 원·달러 환율이 상승함에 따라 국내구매가 해외직구보다 유리해지는 것으로 나타났다.

< 조사개요 >

• 대상 품목 : 골프용품 5개 품목(드라이버, 퍼터, 아이언 세트, 골프화, 골프공) 13개 브랜드* 24개 제품

* PXG, 타이틀리스트, 테일러메이드, 캘러웨이, 젝시오, 야마하, 클리브랜드, 스릭슨, 브리지스톤, 에코, 풋조이, 지포어,, 나이키

• 조사 기간 및 적용 환율 : ‘22.8.29. ~ 9.2.(5일), 1$=1,349.93원, 1¥=9.8565원(관세청 고시환율 ‘22.8.28.~9.3.)

• 조사 내용 : 국내 및 해외 공식 홈페이지 가격을 기준으로 국내외 가격 비교(5일 평균)

※ 해외구매 가격에는 ·부가세, 주요 배송대행업체 배송대행료(중량무게 기준) 평균값 포함

※ 본 조사는 제한된 기간과 제품을 대상으로 실시된 바, 모델 및 시기에 따라 국내외 판매가격차가 달라질 수 있음.

☐ 대부분 국내구매가 더 저렴하나, 골프화는 해외직구가 저렴한 경우가 많아

조사대상 5개 품목 중 드라이버(5개 제품), 퍼터(5개 제품), 아이언 세트(4개 제품)의 경우 총 14개 제품 중 11개 제품은 해외직구가가 국내구매가보다 최저 19.5%에서 최고 100.2%까지 비쌌다. 반면, 나머지 3개 제품(품목별 각각 1개 제품, PXG)은 해외직구가가 국내구매가보다 최저 16.6%에서 최고 38.9%까지 저렴한 것으로 나타났다.

골프공 역시 조사대상 6개 제품 모두 해외직구가가 국내구매가 보다 비쌌고, 골프화는 조사대상 4개 제품 중 3개 제품(에코, 풋조이, 지포어)의 해외직구가가 국내구매가보다 최저 8.3%에서 최고 11.8%까지 저렴한 것으로 조사됐다.

일반적으로 해외직구 가격에는 제품 가격 이외에 배송대행료와 관·부가세가 부가되기 때문에 최종 구매가격이 상승한다. 다만, 품목별, 브랜드 및 제품에 따라 해외구매가 유리한 경우도 있으므로 구매 시 가격을 꼼꼼하게 비교할 필요가 있다.

< 국내구매가에 비해 해외직구가가 저렴한 제품(6개) >

품목

브랜드

제품명

구입

국가

해외

직구가(A)*

국내

구매가(B)

가격차
(C=A-B)

가격차 비율

(C/B*100)

드라이버

PXG

0211 DRIVER

미국

396,032

590,000

-193,968

-32.9

퍼터

PXG

BATTLE READY

BLACKJACK

미국

532,348

638,000

-105,652

-16.6

아이언세트

PXG

GEN4 0311P 6 아이언

미국

2,126,455

3,480,000

-1,353,545

-38.9

골프화

에코

GOLF S-THREE M

미국

412,537

450,000

-37,463

-8.3

풋조이

Premiere Series-Packard

미국

291,315

320,000

-28,685

-9.0

지포어

WOMEN'S FLORAL MG4+

미국

404,147

458,000

-53,853

-11.8

* 해외직구가는 조사기간 기준 환율 1,349.93원/$ 적용 가격

☐ 환율 변동에 따라 해외직구 가격 달라져 구입 시 최종가격 꼼꼼히 확인해야

해외 사이트는 주로 제품 가격과 배송대행비를 외화(달러 등)로 결제하기 때문에 제품 구매 시, 결제 시점의 환율 변동에 따라 최종구입가가 달라진다.

이에 환율 상승에 따른 해외직구 구매가격의 변화를 살펴보기 위해 조사 기간의 제품가를 기준으로, 임의 설정한 환율인 1,400원과 환율이 상대적으로 낮았던 전년 동기간(‘21.8.29.~9.4) 환율(1,181.97원/$)을 적용하여 비교‧분석했다. 그 결과, 환율이 상승하면 해외직구가도 상승해 국내구매가 더 유리해지는 경향을 보였다. 다만, 해외직구가가 더 저렴한 제품(6개)의 경우 1,400원 환율을 적용해도 국내구매가 보다 비싸지는 가격 역전 현상은 발생하지 않았다.

해외직구가가 더 저렴한 제품 중 국내구매가와 가격차 비율이 가장 적은 에코 골프화(Golf S-THREE M)는 조사 시점의 환율 기준으로 해외직구가가 37,463원(-8.3%) 저렴했으나, 전년 동기 환율을 적용하면 88,136원(-19.6%) 저렴해져 국내구매가와의 가격차가 더 커졌고, 1,400원 환율을 적용했을 때는 22,356원(-5.0%) 저렴해져 가격차가 줄었다.

타이틀리스트 골프공(Pro V1) 4세트*를 구매하는 경우, 조사시점 환율 기준으로 해외직구가가 24,512원(8.8%) 더 비싼 것으로 조사됐는데, 전년 동기 환율을 적용하면 오히려 해외직구가가 국내구매가보다 22,590원(-8.1%) 더 저렴해지고, 달러당 1,400원 환율을 적용하면 해외직구가가 35,732원(12.8%) 더 비싼 것으로 확인됐다.

* 일반적으로 면세한도까지 구매하는 해외직구 소비자의 실제 구매 행태를 반영하여 면세한도(200달러, 미국 출발 기준)까지인 4세트 구매 가격를 비교

이처럼 환율 변동은 해외직구가에 직접적인 영향을 미치기 때문에 구매 시 환율을 고려하여 국내구매가와 비교해 선택할 필요가 있다.

 

< 환율 변동에 따른 해외직구 가격 변화 사례 >

(단위 : 원, (%))

제품

국내구매가

해외직구가

전년 동기 환율 기준

1$=1,181.97원

조사기간 환율 기준

1$=1,349.93원

1$=1,400원 가상 환율 기준

가격차 = 해외직구가-국내구매가(가격차 비율*)

에코 GOLFS-THREE M

골프화 1켤레

450,000

361,864

412,537

427,644

 

-88,136

(-19.6)

-37,463

(-8.3)

-22,356

(-5.0)

타이틀리스트 Pro V1 골프공 4세트**

280,000

257,410

304,512

315,732

 

-22,590

(-8.1)

24,512

(8.8)

35,732

(12.8)

* (해외직구가-국내구매가)/국내구매가*100

** 골프공 48개(1세트당 12개)

한국소비자원은 골프용품 해외직구 시 ▲제품 가격에 관·부가세, 배송대행료 등 추가 비용을 포함한 최종 구매가격을 꼼꼼히 확인할 것, ▲환율 변동, 할인 등에 따라 가격이 달라질 수 있으므로 유의할 것, ▲골프채는 부품 선택에 따라 차이가 발생할 수 있으므로 최종 구매가격을 확인할 것, ▲국내 A/S 가능 여부를 확인할 것 등을 당부했다.

아울러 한국소비자원이 운영하는 ’국제거래 소비자포털(http://crossborder.kca.go.kr)‘을 통해 다양한 해외직구 정보를 참고할 것을 강조했다.

 

 

 

 

 
첨부 #1 221104_해외직구+골프용품+국내외+온라인+판매가격+비교_보도자료.pdf (1 MBytes) 바로보기

소비자 뉴스 게시물 목록을 게시물번호, 제목, 첨부파일 수,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로 나타낸 표입니다.
No. 제목 첨부 작성자 작성일 조회
2462 아우디·기아·벤츠 자발적 시정조치(리콜) 1 경제일자리과 2023-01-25 91
2461 현대·한국지엠·볼보트럭 등 자발적 시정조치(리콜) 1 경제일자리과 2023-01-25 72
2460 커피, 아파트, 가스보일러 관련 상담이 전월 대비 증가율 높아 1 경제일자리과 2023-01-25 75
2459 멜라토닌 함량 표시 제품, 불면증 개선 효과 없어 1 경제일자리과 2023-01-19 173
2458 일부 스키용 안전모, 충격흡수성·내관통성 안전기준 부적합 1 경제일자리과 2023-01-19 158
2457 프라이팬의 핵심 성능인 코팅 내구성, 제품 간 차이 있어 1 경제일자리과 2023-01-19 154
2456 “설 명절 항공권, 택배, 상품권 소비자피해 주의하세요” 1 경제일자리과 2023-01-16 213
2455 반려동물 사체 매장·투기는 불법, 반려동물 양육자의 45.2%가 몰라 1 경제정책과 2023-01-11 137
2454 냉동볶음밥, 주요 영양성분이 한 끼 식사로 다소 부족 1 경제정책과 2023-01-11 140
2453 한국소비자원, 국제거래 피해 예방 동영상 콘텐츠 5종 제작·배포 1 경제정책과 2023-01-11 140
2452 온라인쇼핑몰 ‘엄마가게(맘앤마트)’ 소비자피해 주의하세요! 1 경제정책과 2023-01-11 132
2451 물품형 모바일 상품권, 절반 이상이 유효기간 3개월 1 경제정책과 2023-01-05 187
2450 핸드크림, 피부 보습 유지성능과 사용감이 제품 별 차이 있어 1 경제정책과 2023-01-02 256
2449 수입 삼겹살과 간장·된장의 면세 효과, 가격 인하로 이어져 1 경제정책과 2023-01-02 256
2448 일부 아보카도 오일, 건강기능식품으로 오인할 수 있는 광고표현 사용 1 경제정책과 2023-01-02 277
초기화

 

Q. 현재 페이지에서 제공되는 서비스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
만족도 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