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news

전기자동차 충전소, 안전관리 강화해야 게시물 상세보기
제목 전기자동차 충전소, 안전관리 강화해야
작성일 2018-11-23 09:07:05 조회 611 회
작성자 경제정책과

                                                                                      [출처: 한국소비자원]

전기자동차 충전소, 안전관리 강화해야

- 접지저항 기준 초과, 분전함 개방, 안전·주의표시 부적합 충전소 많아 -

친환경 전기자동차의 보급이 확대되면서 전기충전소 설치도 급증하고 있으나 안전관리·감독은 미흡해 감전사고 등의 발생 위험이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한국소비자원(원장 이희숙)이 전국 32개 전기자동차 충전소를 대상으로 실시한 안전실태 조사결과로 밝혀졌다.

조사대상 : 전국 전기자동차 충전소 32개소(급속 19, 완속 7, 급속·완속 혼합 6)

접지저항 기준 초과, 분전함 개방, 안전·주의표시 미부착 등 안전관리 미흡

조사대상 전기자동차 충전소 32개 중 7개소(21.9%)는 감전사고 예방을 위한 접지저항 성능이 안전 기준에 부적합했고, 13개소(40.6%)는 감전 위험이 있어 상시 잠금 상태를 유지해야 하는 분전반 외함이 개방되어 있었다.

이와 같이 감전사고 발생 위험이 있음에도 절반 이상(19개소, 59.4%)의 충전소에 감전 위험 관련 안전·주의표시가 부착되어 있지 않았다.

그 외 고장 등의 불편신고를 할 수 있는 비상연락처가 없거나(2개소, 6.3%), 전용주차구역 표시가 되지 않은(2개소, 6.3%) 충전소도 확인되었다.

[ 전기자동차 충전소 관련규정 위반 현황 ]

[단위 : 개소, (%)]

접지저항 기준 초과 분전반 외함 미잠금 안전·주의 미표시 비상연락처 미부착 전용주차구역 미표시
7(21.9) 13(40.6) 19(59.4) 2(6.3) 2(6.3)

※ 관련규정 :「전기설비기술기준」제14조, 제53조의2,「전기설비기술기준의 판단기준」제8장 제2절 제286조,「2018년 전기자동차 충전인프라 설치·운영지침」, 「전기안전공사 전기자동차 충전설비 점검 지침」, KC61851

충전 안 되고 녹 발생하는 등 시설 관리 · 강화 필요

전기충전소 이용자들이 편리하고 안전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하는 시설들도 보완이 필요한 것으로 나타났다.

조사대상 충전소 32개 중 4개소(12.5%)는 운영이 정지되거나 충전기가 작동하지 않았고, 2개소(6.3%)는 충전화면이 제대로 보이지 않아 진행 상태를 확인할 수 없었으며, 3개소(9.4%)는 충전 중 차량 이동을 방지하는 볼라드(차량 진입 억제용 말뚝)·스토퍼(차량멈춤턱)가 훼손되어 있었다.

또한 4개소(12.5%)는 충전기·분전함·캐노피(눈·비가림막) 등에 녹이 발생해 있었고, 2개소(6.3%)는 캐노피 유리 등이 파손된 채 방치되어 있었으며, 대부분(27개소, 84.4%)의 충전소에는 이용자들이 쉽게 충전소를 찾을 수 있도록 안내하는 표지가 없었다.

한편, 13개소(40.6%)는 검사확인증이 부착되어 있지 않아 안전검사를 받았는지 여부를 확인할 수 없었다.

[ 전기자동차 충전소 이용편의 및 기타사항 ]

[단위 : 개소, (%)]

충전 안됨 화면(표시창) 불량 볼라드·스토퍼 파손 녹 발생
4(12.5) 2(6.3) 3(9.4) 4(12.5)
캐노피 유리파손, 전선방치 안내표지 없음 검사확인증 미부착
2(6.3) 27(84.4) 13(40.6)
안전사고 예방을 위한 기준 마련 필요

감전사고 예방을 위해 절연장갑과 같은 안전장비를 비치한 곳은 조사대상 32개소 중 한 곳도 없었다. 야외에 설치된 충전소 26개소 중 5개소(19.2%)는 캐노피가 설치되지 않았으며, 21개소에 설치된 캐노피 평균 길이도 51cm에 불과해 우천 시 방수 기능을 기대하긴 어려웠다. 현재 절연장갑 등 안전장비 구비, 캐노피 설치 규격 등과 관련한 기준이 부재해 개선이 필요한 상황이다.

한국소비자원은 전기자동차 충전소 이용 소비자의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관계 부처에 ▲전기자동차 충전소 안전 관리·감독 강화 ▲안전사고 예방을 위한 기준 마련 등을 요청할 계획이다.

 

자세한 사항은 첨부파일을 참조하시기 바랍니다.

피해발생 문의처
안전감시국 생활안전팀
김병법 팀장 (043-880-5831) / 윤혜성 과장 (043-880-5832)
첨부 #1 181123__전기자동차 충전소 안전관리 강화해야.pdf (863 KBytes) 바로보기

소비자 뉴스 게시물 목록을 게시물번호, 제목, 첨부파일 수,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로 나타낸 표입니다.
No. 제목 첨부 작성자 작성일 조회
2157 목장형 자연치즈, 일부 제품 황색포도상구균 기준 초.. 1 경제정책과 2019-02-14 559
2156 다소비 가공식품 2018년 12월 가격동향 1 경제정책과 2019-01-21 560
2155 어린이 비타민캔디, 비타민 보충하려다 당류 섭취 많.. 1 경제정책과 2019-01-21 565
2154 셀프세차장, 안전시설 설치·관리 미흡해 개선 필요.. 1 경제정책과 2019-01-21 597
2153 의류건조기(9~10kg), 건조도·건조시간 등 성능 차이 .. 1 경제정책과 2019-01-21 753
2152 낚시어선, 안전관리 미흡해 대형 인명사고 발생 우려.. 1 경제정책과 2019-01-21 448
2151 자동차 서비스센터 소비자만족도 ‘시설 이용 편리성.. 1 경제정책과 2019-01-21 431
2150 정수기 렌탈 서비스, ‘설치기사’ 만족도 높고 ‘렌.. 1 경제정책과 2019-01-21 458
2149 식품·장난감 모양의 제품으로 인한 어린이 안전사고 .. 1 경제정책과 2018-12-28 715
2148 제주 한달살기 숙박 소비자피해 주의 1 경제정책과 2018-12-26 1558
2147 섬유제품 소비자피해, 온라인 거래는 “청약철회 거부.. 1 경제정책과 2018-12-26 683
2146 기내용 캐리어, 제품에 따라 내구성 차이 있어.. 1 경제정책과 2018-12-26 894
2145 초고속 인터넷 서비스, ‘인터넷 설치’ 만족도 높고 .. 1 경제정책과 2018-12-24 664
2144 세정용 화장품에 환경 및 생태계 오염 유발하는 사이.. 1 경제정책과 2018-12-21 875
2143 냉장고, 저장온도성능·에너지소비량 등 성능 차이 있.. 1 경제정책과 2018-12-21 916
초기화

 

Q. 현재 페이지에서 제공되는 서비스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
만족도 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