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news

생활가전 해외직구 시 국내판매가격과 비교 후 결정 게시물 상세보기
제목 생활가전 해외직구 시 국내판매가격과 비교 후 결정
작성일 2018-01-17 09:14:01 조회 1,284 회
작성자 경제일자리정책과

                                                                                                     [출처: 한국소비자원]

생활가전 해외직구 시 국내판매가격과 비교 후 결정

- 해외직구 상품은 국내에서 AS 받지 못하는 경우 많아 주의 필요 -

해외직구가 활성화되면서 진공청소기 등 가정에서 많이 사용하는 생활가전에 대한 해외구매*도 꾸준히 증가하고 있다. 한국소비자원이 주요 해외직구 생활가전 5개 품목 11개 제품의 국내·외 판매가격을 조사한 결과, 7개 제품은 국내구매가, 4개 제품은 해외직구가 저렴한 것으로 나타났다.

* 전자제품 통관건수(관세청) : 410천건(’16년 상반기) → 764천건(’16년 하반기) → 883천건(’17년 상반기)

- (조사대상) 주요 해외직구 생활가전 5개 품목[전기레인지, 커피머신, 블렌더(스탠드믹서), 진공청소기, 공기청정기] 11개 제품

- (조사기간) 2017.10.30.~11.3.

- (조사방법)국내 오픈마켓 3사*(11번가, 옥션, G마켓), 미국·유럽(독일, 프랑스, 영국 등) 아마존 및 중국 타오바오 최저가(현지 세금 및 배송료 포함)를 기준으로 조사

* 오픈마켓에서 판매하지 않는 제품(1개)은 네이버 지식쇼핑 최저가 기준

※ 해외구매가격에는 주요 배송대행업체 배송대행요금 평균값과 관·부가세 포함(관세청 고시 환율 적용)

진공청소기는 해외직구가, 커피머신은 국내구매가 저렴

해외브랜드 생활가전의 국내·외 가격을 비교한 결과, 조사시점을 기준으로 총 11개 중 7개 제품은 국내구매가, 나머지 4개 제품은 해외직구가 저렴한 것으로 조사됐다. 해외직구 시 더 저렴한 제품은 국내판매가와 최고 68.8%(지멘스 전기레인지, 모델명 ET675FN17E)에서 최저 10.3%(다이슨 진공청소기, 모델명 V6 앱솔루트 헤파)의 차이를 보였고, 국내구매가 더 유리한 제품은 최고 34.2%에서 최저 0.8%의 가격 차이가 나타났다.

품목별로는 진공청소기의 경우 조사대상(2개 제품) 모두 해외직구가 유리한 반면, 커피머신은 조사대상(4개 제품) 모두 국내구매가 유리한 것으로 조사됐다. 그러나 전기레인지와 블렌더는 모델에 따라 유불리가 달라 구입 전 제품별·모델별 국내·외 가격을 꼼꼼히 비교할 필요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 해외브랜드 생활가전 국내·외 판매가격 비교결과(조사시점 기준) ]

 

품목 브랜드 제품명 비교국가 해외구매가(원)(A) 국내판매가(원)(B) 국내판매가 대비 해외직구가가격차 비율(%)(C=(A-B)/BX100)
전기레인지 지멘스 ET651FK17E* 프랑스 625,134 623,046 0.3
ET675FN17E 독일 611,479 1,960,000 △68.8
커피머신 일리 프란시스 X7.1(레드)* 독일 359,960 269,000 33.8
프란시스 Y3 (레드) 영국 200,004 149,000 34.2
네스 프레소 이니시아 C40(레드)* 독일 134,892 121,939 10.6
시티즈앤밀크 D122(화이트) 독일 315,672 313,094 0.8
블렌더 (스탠드믹서) 키친 에이드 5KSB5553E(레드)* 프랑스 374,734 354,480 5.7
아티산 5쿼터 스탠드믹서
(엠파이어레드)
미국 489,038 627,636 △22.1
진공청소기 다이슨 V6 앱솔루트 헤파* 영국 621,371 692,714 △10.3
V8 애니멀 미국 591,314 743,140 △20.4
공기청정기 샤오미 미에어 프로 중국 320,600 316,566 1.3

* 한국소비자원이 ’15년, ’16년에 가격조사를 실시한 이후 국내가격이 인하된 모델

해외직구 상품은 국내에서 AS 받지 못하는 경우 많아 주의 필요

전기레인지, 진공청소기 등 해외브랜드 생활가전은 비교적 고가이고 사용기간이 길기 때문에 사용 중 발생할 수 있는 하자에 대비해 국내 AS 가능 여부를 확인할 필요가 있다.

조사대상 6개 브랜드(네스프레소, 다이슨, 샤오미, 일리, 지멘스, 키친에이드) 중 유일하게 네스프레소만 해외직구 상품 가운데 국내에서 판매하는 동일 모델, 국내정격전압인 220V 제품에 한해 AS가 가능한 것으로 조사됐다. 한편, 지멘스와 다이슨은 각각 FD넘버, 시리얼넘버 관리로 국내 공식 수입업체를 통해 수입된 제품에 대해서만 본사 정식 서비스를 받을 수 있도록 엄격하게 관리하고 있다.

한국소비자원은 해외브랜드 생활가전을 해외직구로 구매할 경우 ▲제품별·모델별 국내·외 가격을 꼼꼼히 비교하고 ▲배송 중 파손 위험이 크거나 지속적인 사후관리가 필요한 제품은 국내 AS 가능 여부를 확인할 필요가 있다고 강조했다.

본 조사의 세부 내용은 소비자의 안전한 해외구매를 돕기 위해 한국소비자원이 운영 중인 「국제거래 소비자 포털(http://crossborder.kca.go.kr)」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국소비자원은 앞으로도 해외구매와 관련한 소비자피해 예방과 불편 해소를 위한 업무를 중점적으로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자세한 사항은 첨부파일을 참조하시기 바랍니다.

피해발생 문의처
시장조사국 국제거래지원팀
박미희 팀 장 (043-880-5621) / 김여진 조사관 (043-880-5938)
첨부 #1 180117_생활가전+국내외+가격_보도자료.pdf (452 KBytes) 바로보기

소비자 뉴스 게시물 목록을 게시물번호, 제목, 첨부파일 수,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로 나타낸 표입니다.
No. 제목 첨부 작성자 작성일 조회
2014 유아용 일회용 기저귀의 흡수성능, 제품에 따라 차이 .. 1 경제일자리정책과 2018-02-13 1312
2013 테이크아웃 원두커피, 카페인 함량 정보제공 필요.. 1 경제일자리정책과 2018-02-13 1359
2012 고속도로 주행 광역버스 안전띠 착용률 매우 낮아.. 1 경제일자리정책과 2018-02-05 1380
2011 고층건물에 설치된 노인요양시설, 긴급피난 어려워.. 1 경제일자리정책과 2018-02-05 1455
2010 공유숙박 플랫폼 계약 취소시, 위약금 주의.. 1 경제일자리정책과 2018-02-05 1503
2008 스키장 이용시 안전모 등 보호장구 착용 필요.. 1 경제일자리정책과 2018-02-05 1250
2007 자동심장충격기 관련 의무교육·설치 확대 필요.. 경제일자리정책과 2018-02-05 1343
2006 해외 직구 시 리콜제품 여부 확인 필요.. 2 경제일자리정책과 2018-01-29 1285
2005 향초·인센스 스틱 사용시 실내 공기 오염 우려 있어.. 1 경제일자리정책과 2018-01-29 1270
2004 아파트 어린이놀이터 모래 위생관리 강화 시급.. 1 경제일자리정책과 2018-01-29 1362
2003 취업컨설팅 서비스, 계약 관련 소비자불만 많아 개선 .. 1 경제일자리정책과 2018-01-29 1211
2002 고무풍선 입으로 불거나 빨면 안돼 1 경제일자리정책과 2018-01-24 1233
2001 무선(스틱형)청소기, 청소성능, 사용시간 등 품질 차.. 1 경제일자리정책과 2018-01-22 1197
생활가전 해외직구 시 국내판매가격과 비교 후 결정.. 1 경제일자리정책과 2018-01-17 1284
1998 합성수지제 전기장판류에서 프탈레이트계 가소제 검출.. 1 경제일자리정책과 2018-01-17 1281
초기화

 

Q. 현재 페이지에서 제공되는 서비스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
만족도 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