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news

고층건물에 설치된 노인요양시설, 긴급피난 어려워 게시물 상세보기
제목 고층건물에 설치된 노인요양시설, 긴급피난 어려워
작성일 2018-02-05 17:37:27 조회 1,436 회
작성자 경제일자리정책과

                                                                                                          [출처: 한국소비자원]

고층건물에 설치된 노인요양시설, 긴급피난 어려워

- 화재 등 재난상황 대비 설치기준 강화 시급 -

인구 고령화에 따라 사회·경제적 약자인 노인을 위한 복지시설 확보 중요성이 커지고 있으나, 많은 노인요양시설*이 고층건물에 설치되어 있는 등 화재를 비롯한 각종 재난에 신속한 대응이 어렵고, 관련 시설기준도 마련되어 있지 않아 개선이 필요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한국소비자원이 실시한 수도권 소재 노인요양시설 20개소에 대한 안전실태조사 결과로 밝혀졌다.

* 치매·중풍 등 노인성 질환으로 심신에 장애가 발생해 도움이 필요한 노인에게 주거·급식·요양 등 편의를 제공하는 입소정원 10명 이상의 노인복지시설(「노인복지법」제34조)

다수 노인요양시설이 고층건물에 설치되고 있으나, 설치기준은 없어

최근 제천 스포츠센터 화재와 같이 다양한 시설물이 밀집된 고층건물은 재난상황 발생시 신속한 대피가 어려워 대규모 인명사고로 연결될 수 있다.

조사대상 노인요양시설 20개소 중 13개소(65.0%)는 고층건물 일부 층에 설치되어 있었고, 단독건물에 설치된 시설은 7개소(35.0%)에 불과했다. 또한 고층건물에 설치된 13개소 중 4개소(30.8%)는 비연속된 층에 시설이 분산되어 있었고, 2개소(15.4%)는 다른 시설과 함께 한개 층을 사용하고 있었다.

지난 달에 발생한 밀양 요양병원 화재처럼 노인요양시설 입소 노인의 대다수는 심신장애로 자력대피가 어려운데, 해당시설이 고층건물에 위치하고 있는 경우 심각한 안전사고로 이어질 수 있어 설치기준 마련이 시급하다.

※ 「영유아보육법」 시행규칙 제9조 제1항 및 어린이집의 설치기준

어린이집의 보육시설은 1층에 설치해야 하고, 일부 예외의 경우(직장어린이집 등) 제한적으로 5층 이하 가능함.

일부 노인요양시설은 안전 관련 시설기준 위반해

일부 노인요양시설은 재난상황 발생시 자동개폐 가능한 출입문·비상구, 손잡이시설, 응급상황 알림장치 등 안전 관련 시설기준*을 위반한 것으로 나타났다.

*「노인복지법」및「노인장기요양보험법」,「장기요양기관 평가방법 등에 관한 고시」,「장기요양기관 평가관리 시행세칙」에서 규정한 침실, 화장실, 복도, 출입문 및 계단, 기타 설비 등 요건

조사대상 20개소 중 2개소(10.0%)는 재난상황 발생시 자동개폐가 가능한 출입문이 설치되어 있지 않아 시설 안에 갇힐 우려가 있었다. 또한 2개소(10.0%)는 비상구가 없어 출입구를 통한 긴급 대피만이 가능했고, 비상구가 설치된 곳 중 2개소는 적치물이 산재해 있어 재난상황 발생시 신속한 대피가 어려워 보였다.

이외에 보행을 보조하는 손잡이시설은 다수 시설의 침실(19개소, 95.0%), 화장실(2개소, 10.0%)에 부착되어 있지 않았고, 응급상황 시 도움을 요청하는 알림장치는 일부 시설의 침실(5개소, 25.0%), 화장실(2개소, 10.0%)에 설치되어 있지 않아 개선이 필요했다.

한국소비자원은 이번 조사 결과를 바탕으로 관계 부처에 ▲고층건물 일부 층에 노인요양시설 설치를 제한하는 설치기준 마련 ▲안전 관련 시설기준 재정비 ▲관리·감독 강화 등을 요청할 계획이다.

 

자세한 사항은 첨부파일을 참조하시기 바랍니다.

피해발생 문의처
안전감시국 생활안전팀
김병법 팀장 (043-880-5831) / 채희영 대리 (043-880-5833)
첨부 #1 180202_노인요양시설+안전실태_보도자료.pdf (375 KBytes) 바로보기

소비자 뉴스 게시물 목록을 게시물번호, 제목, 첨부파일 수,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로 나타낸 표입니다.
No. 제목 첨부 작성자 작성일 조회
1992 조영제 부작용 예방책 마련 필요 1 경제일자리정책과 2017-12-29 1214
1991 피젯스피너, 어린이 안전사고 주의해야.. 1 경제일자리정책과 2017-12-22 1201
1990 고령자 안전사고, 일상생활에서 예방이 중요.. 1 경제일자리정책과 2017-12-22 1198
1989 국외여행상품의 정보제공 개선으로 소비자권익 향상 .. 1 경제일자리정책과 2017-12-22 1176
1988 시중 유통 한식된장·청국장, 곰팡이 독소 안전기준에 .. 1 경제일자리정책과 2017-12-20 1207
1987 편의점 햄버거, 제품별 내용물에 따라 영양성분 함량 .. 1 경제일자리정책과 2017-12-20 1177
1986 2017년 11월 소비자상담 동향 1 경제일자리정책과 2017-12-15 1280
1985 일부 패션팔찌에서 납과 카드뮴 다량 검출.. 1 경제일자리정책과 2017-12-15 1248
1984 나노 식품 및 화장품, 안전 관리·감독 강화 필요.. 1 경제일자리정책과 2017-12-13 1200
1983 2017년 11월 생필품 가격동향 분석 1 경제일자리정책과 2017-12-11 1201
1982 식용곤충식품 위해사고 경험 10명 중 1명꼴로 나타나.. 1 경제일자리정책과 2017-12-11 1235
1981 프랜차이즈 헤어샵 서비스 만족도, ‘직원서비스’ 높.. 1 경제일자리정책과 2017-12-07 1223
1980 아로마 에센셜 오일에서 알레르기 유발물질 검출.. 1 경제일자리정책과 2017-12-07 1281
1979 헬스사이클, 전 제품이 칼로리 소모량 표시가 부정확.. 1 경제일자리정책과 2017-12-07 1313
1978 자동차 이용 중 손가락·머리 끼임 등 안전사고 주의.. 1 경제일자리정책과 2017-12-05 1250
초기화

 

Q. 현재 페이지에서 제공되는 서비스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
만족도 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