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한여름 밤의 꿈처럼 아름다운 제주의 마을

풍물민속

영등굿(음력 2월) 게시물 상세보기
제목 영등굿(음력 2월)
작성자 관리자 조회 243 회

     영등신은 음력 2월 초하루에 들어와서 2월 15일 나가는 내방신(來訪神)이다. 영등신은 '바람의 신'으로 저 멀리 강남천자국(江南天子國)으로부터 북서계절풍을 몰고 오는 신이다. 영등신은 영등하르방, 영등할망, 영등대왕, 영등호장, 영등우장, 영등별감, 영등좌수 모두 일곱 신위(神位)다. 음력 2월 영등달이 들면, 이 신들은 강남천자국에서 남방국 제주도로 산 구경 물 구경하러 온다.
     맨 먼저 귀덕리 '복덕개'라는 포구로 들어온다고 한다. 그리하여 한라산에 올라가 오백장군에게 문안드리고, '어승생 단골머리'로 '소렴당'으로 '산천단'으로 '산방굴'을 경유하여 '도리디끗(교래리)'까지 돌면서 봉숭화꽃, 동백꽃 구경을 하고 다니며, 세경 너른 땅에는 열 두 시만국(신만곡. 新萬穀) 씨를 뿌려주고, 갯가연변에는 우무·전각·편포·소라·전복·미역 등을 많이 자라게 해초 씨를 뿌려주고 돌아간다고 한다.
     따라서 각 마을에서는 영등신이 방문하는 기간안에 영등굿을 하게 되는데, 2월 초하룻날 영등 환영제를 하고, 12일에서 15일 사이의 어느 날에 영등송별제를 하는 것이다. 그 송별제의 제일은 마을에 따라 다르다. 근래에는 많이 없어져서 해촌에만 남아 있다. 해촌의 영등굿은 해산물의 풍요와 어부의 해상안전을 기원하는 어촌 신앙이다. 영등굿의 제차를 보면,

① 초감제

베포도업침 → 날과 국 섬김 → 연유닦음 → 군문열림 → 분부사룀 → 새도림 → 정대우 → 열명 올림

② 본향듦

베포도업침 → 날과 국 섬김 → 연유닦음 → 군문열림 → 신청궤 → 삼헌관 절시킴 → 자손들 소지올림 → 도산받아 분부사룀 → 석살림

③ 요왕맞이

베포도업침 → 날과 국 섬김 → 연유닦음 → 군문열림 → 신청궤 → 나까도전침(나까시리놀림) → 방광침 → 요왕문열림 → 지아룀

④ 마을 도액막음

⑤ 씨드림

⑥ 영감놀이와 배방송

⑦ 도진

순으로 끝난다. 일반 당굿과 다른 것은 바다의 요왕길을 치워 닦는 「요왕맞이」를 하는 것이다. 그러기 때문에 「요왕굿」 「잠수굿」 등으로도 불려지며, 영등달에 하는 「잠수굿」이기 때문에 「영등굿」이라 하는 것이다.

페이스북 공유 트의터 공유


풍물민속 게시물 목록을 게시물번호, 제목, 첨부파일 수,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로 나타낸 표입니다.
No. 제목 첨부 작성자 조회
3218 짐 지는 노래 관리자 375
3217 민요와 우리 고장 관리자 356
3210 멧돌 노래 관리자 334
3209 밭 밟는 노래 관리자 342
3202 김매는 노래 관리자 347
3201 뱃틀 노래 관리자 382
3194 돈타령 관리자 365
3193 오돌또기 관리자 374
3185 행상(行喪) 노래 관리자 377
3178 해녀 노래 관리자 346
3177 달구 노래 관리자 235
3167 자장가 관리자 230
영등굿(음력 2월) 관리자 243
74 농업이 걸어온길 관리자 287
73 한림읍 생업수호신(生業守護神)의 성격(性格).. 관리자 268
72 옛 생활방식 변천 관리자 382
초기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