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한여름 밤의 꿈처럼 아름다운 제주의 마을

풍물민속

짐 지는 노래 게시물 상세보기
제목 짐 지는 노래
작성자 관리자 조회 429 회

저 산 둘렁 난지젠 호난        (저 산을 둘러 등에 지려하니)
짐패쫄란 못지듯이              (멜빵짧아 못지듯이)
부뭬 공은 가프젠 호난         (부모공을 갚으려하니)
맹이 쫄란 못가파라             (돌아가시어 못갚더라)
 

페이스북 공유 트의터 공유


풍물민속 게시물 목록을 게시물번호, 제목, 첨부파일 수,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로 나타낸 표입니다.
No. 제목 첨부 작성자 조회
짐 지는 노래 관리자 429
3217 민요와 우리 고장 관리자 398
3210 멧돌 노래 관리자 380
3209 밭 밟는 노래 관리자 390
3202 김매는 노래 관리자 398
3201 뱃틀 노래 관리자 429
3194 돈타령 관리자 409
3193 오돌또기 관리자 419
3185 행상(行喪) 노래 관리자 419
3178 해녀 노래 관리자 383
3177 달구 노래 관리자 278
3167 자장가 관리자 275
75 영등굿(음력 2월) 관리자 292
74 농업이 걸어온길 관리자 347
73 한림읍 생업수호신(生業守護神)의 성격(性格).. 관리자 314
72 옛 생활방식 변천 관리자 446
초기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