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한여름 밤의 꿈처럼 아름다운 제주의 마을

풍물민속

민간신앙과 종교 게시물 상세보기
제목 민간신앙과 종교
작성자 관리자 조회 885 회

민간신앙과 종교

 민간신앙은 생활속에서 자생하여 생활을 통하여 계승하여 오는 자연그대로의 종교현상으로 제주도는 삶의 터전을 농업과 어업이 대부분이라 보다 낳은 생산을 기원하고, 가정이나 마을의 편안을 기원하는 무속신앙에 기반을 두고 있고, 그 대상은 하늘과 땅 그리고 집을 다스리는 영신을 그리고 마을을 지키는 신령님을 위하고 있음이 보통이다.

1. 토속신앙과 당
 가. 걸시오름 매역밭 예촌 본당 (위치 : 남원읍 하례리 걸시오름 냇가의 매역밭)이 당은 신당으로 예촌마을의 수호신이다.그래서 이당을 예촌본향당이라 한다.지금의 신하례 사람들이(여성) 다니며 영신으로 '하로영산백관님', '강남천자국 도원님', '칠오름 도병서님'의 삼신을모시고 있다.
이 신당은 수호신으로 생산, 물고, 호적, 장부, 생업, 질병등을 관장하고 수호한다.
2월8일, 3월13일, 7월13일, 년3일을 제일로 정하고, 참제(參祭)하게 되면 메3기를 가지고 가고 특별히 결혼한 아들, 군인간 아들, 객지에 간 자녀등 특별히 기도를 올리때는 '액막이'라 하여 천을 2m정도 자르고 양쪽에 쌀을싸서 신에게 인정걸면 액을 막아 행운이 돌아온다고 한다.
이 당은 신목,신혈(괴), 형으로 바로 옆으로는 효돈천이 흐르는 천변형이기도 하다.
이 당에 메인 심방은 박심방(서귀포에 거주하였음)으로 설당후 계속 관리했고, 박씨심방 외에는 행제(行祭)를 하려면 사족을 못쓴다한다. 지금은 밖시심방이 아닌 고산옥(女) 심방도매지만 타성시 심방은 박씨 혈통과 관계가 있는 심방이라야 한다고 전해지고 있다. 현재는 이씨인데 그 분은 박기식 심방의 삼촌 메누리이다.

 나. 망장포 황개 명신당

 망장포 '황개명신당'은 예촌본당에서 갈라온 당으로 이당에는 예촌본 당의 3신인 하로영산 백관님 '강남 천자국 도원님', '칠오름도병서님'과 현씨일월, 산신, 요왕신, 관청할망 등을 모시고 있는 다신합좌형의 신당이다. 제일은 큰당제일 이외에도 택일하여 다니며 메는 보통 2∼5기 가지고 가며 당신은 생산을 관장하고 승진합격, 사고예방 등의 덕을 준다고 믿고있다. 매인 심방은 고산옥이며,당의 형태는 큰바위 신예로한 해변형 예석형(궤) 지전물색 형이다. 위치는 남원읍 하례1리 망장포 황개 바닷가 큰궤이다. 여기에 다니는 사람들은 하례1리 부녀자와 망장포 주민이다.

 다. 셋당마루당

 위치는 남원읍 하례리 동쪽 냇가 서벽이며 셋당마루 입구 숲속이다. 이 당은 예촌본당의 둘째할망으로 셋당(셋할망당)으로 여신한분이다. 당제일은 본향당 제일과같고, 메인심방은 없고, 당의 형태는 목신, 지전물색형이다. 당신은 생산과 가정의 편안을 관장한다. 메한그릇이 제물이고, 다니는 사람은 하례리 부녀자들이다.

 라. 망장포 돈지 할망당

   - 위치 : 남원읍 하례리 망장포 포구 절간 아랫쪽 바닷가 돈지 할망당은 포구 동쪽에 있는 절간 보광사 아랫쪽 언덕에 벽을 끼고 자그맣게 돌담을 쌓고 서쪽으로 입구를 마련한 당이다. 입구에서 보면 안에는 돌로 만든 작은 궤가 있고, 그 안에 지전을 걸어놓고 앞에는 물그릇 하나 놓여 있다. 당의 형태는 신혈형,지전형, 석단형으로 정리된다.
 제일은 매달 초하루이며, 제물은 메1기, 생선등이다.
 당신 '돈지할망'은 망장포의 어부해녀를 보살펴 주는 여신이다.

 마. 관청당
   - 위치 : 하례리 741번지 도로변
   이곳은 옛날 7호분동 오지리 당시 문,양,강, 삼선달이 입신과 무사를 빌던 관청할망당으로 큰검복나무밑에 설치한 당이라 얼마전까지도 검복낭 아랫당이라 불리워졌는데,내려오는 동안 상산(上山)에 우마를 찾으러 갈 때나 노름꾼들의 운수를 기원하는 당이기도 하였다. 1960년후 새마을운동당시 도로 확장으로 없어졌다.

2. 가정신앙

각 가정마다 울타리 안에 모셔지는 신에 대한 신앙을 말하는데 우리의 옛 선조들은 아래와 같은 신을 모셔왔다.

① 성    주 : 가정의 신
② 문    전 : 상방의 문전신
③ 조    왕 : 부엌의 신
④ 안 칠 성 : 고방(庫房)의 신, 쌀독을 지키는 신
⑤ 밧 칠 성 : 집뒤에 모셔서 집안의 부를 수호하는 신
⑥ 칙도부인 : 편소(便所)의 신
⑦ 눌굽지신 : 눌굽 곧 노적장(露積場)의 신
⑧ 울 담 신 : 울타리 돌담신
⑨ 주목지신 : 울타리 나무 신
⑩ 토 지 신 : 집터의 신
 그러나 이들 신중에는 일상 생활의 신으로 믿어 풍속화되고 있는 신은 성주(家屋神), 문전(상방의 대문신), 토지신(집터의 신), 칠성신, 등의 일부이며, 기타 신들은 심방을 청하여 큰 굿을 할 때나 일컫는 신들이다.

페이스북 공유 트의터 공유


풍물민속 게시물 목록을 게시물번호, 제목, 첨부파일 수,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로 나타낸 표입니다.
No. 제목 첨부 작성자 조회
2970 세시풍속이란 관리자 971
2969 수신제(水神祭) 관리자 907
2968 동지(冬至) 관리자 861
2967 돗추렴 관리자 1023
2966 닭잡아먹는 날 관리자 894
2965 백중, 처서(百中, 處暑) 관리자 959
2964 입춘(立春) : 새철 드는 날 관리자 904
2962 토정비결 보기 관리자 915
2961 신구간(新舊間) 관리자 868
2959 벌초와 성묘(伐草와 省墓) 관리자 1137
2958 명절(名節) 관리자 891
2957 마을제 관리자 737
2956 기우제(祈雨祭) 관리자 493
민간신앙과 종교 관리자 885
2954 제주 양씨(梁氏) 할아버지 관리자 848
2953 당돌왓과 허좌수 이야기 관리자 580
2952 삼신이야기 관리자 569
2951 광산 김씨댁 할머니 관리자 648
2950 김택 할아버지 이야기 관리자 590
2949 허택(許宅)젊은이 이야기 관리자 545
초기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