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한여름 밤의 꿈처럼 아름다운 제주의 마을

풍물민속

장담기 (12월) 게시물 상세보기
제목 장담기 (12월)
작성자 관리자 조회 908 회

동짓달에 메주를 쑤어 섣달 그믐날은 귀신이 없는 날이라 하여 대부분 이날 장을 담는다. 옛날 풍속에 정월에는 메주를 안 담고 2월이 넘으면 장맛이 없다 하여 그래서 주로 섣달 그믐에 장을 담는다고 한다. (하우목동 : 오영돈) 
 

페이스북 공유 트의터 공유


풍물민속 게시물 목록을 게시물번호, 제목, 첨부파일 수,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로 나타낸 표입니다.
No. 제목 첨부 작성자 조회
2584 번안지 구미 관리자 979
2581 천초 채취 관리자 968
2578 감태채취 관리자 1279
2575 넙미역 채취 관리자 1090
2572 톳 채취 관리자 1121
2569 실갱이듬북 관리자 948
2566 갑장회와 추렴 (12월) 관리자 1001
장담기 (12월) 관리자 908
2560 당굿 (8월) 관리자 896
2556 모듬벌초 (8월) 관리자 936
2550 추석 (8월) 관리자 473
2544 백중제 (7월) 관리자 466
2538 닭잡아먹는 날 (7월) 관리자 564
2533 제석코소 (6월) 관리자 465
2527 단오 (5월) 관리자 492
2521 초파일 머리깍기 (4월) 관리자 479
2516 보리쌈장(4월) 관리자 443
2511 청명·한식 (3월) 관리자 468
2503 영등굿 (2월) 관리자 484
2498 요왕제와 지드림(2월) 관리자 562
초기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