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한여름 밤의 꿈처럼 아름다운 제주의 마을

풍물민속

포제(祭一鄕祭) 게시물 상세보기
제목 포제(祭一鄕祭)
작성일 2011-01-20 12:30:03 조회 460 회
작성자 관리자 연락처

마을의 안태풍작(安泰豊作)을 비는 마을제가 지금도 치뤄지고 있다.  
해방 후 한때 중단(중단 기간에 홍은진씨(洪殷津氏) 혼자 지냄)되기도 했으나 마을의 안태풍작을 기원하는 일이 어떤 효험(效,驗)을 기대하기 보다는 전 주민의 마음을 한데 모아 기원하는 협동과 단합의 계기가 된다는 데서 다시 마을제가 지내지고 있다. 음력 정월에 처음 정, 해일 (丁,家日)을 택하여 3일 전에 입제하여 제를 모시게 되며 여기에 참여 되는 인원은 17∼18명이 된다. 3일간 합숙으로 근신(護身)하며 목욕제계(洙洛齊成)하여 제를 지내는 데 다른 부락과 다른 점은 양위(兩 位), 즉 용신(龍神)과 국신(局神)을 동시에 모시는 일이다. 제물(聚物) 준비도 용신제 제물은 어촌계가 국신제 제물은 부락(里)에서 맡으며, 용신제는 단헌단작(單歡單勳)으로 하고 국신제는 삼헌삼작(三歡三勳)으로 치룬다.  
<평생 신(神)의 음덕으로 도움받아 살아온 백성(百姓)들이 해가 바뀜으로 신정(新正)에 길일(吉日)을 택하여 기원하오니 1년간 마을의 안태풍작과 소원성취를 >고축(告祝용신제:별도 고축)함으로써 4일간의 마을제가 끝난다.제물로 쓰인 음식물은 전에는 반(班)별로 노인이 있는 집에 고루 나누어 먹었으나 요즈음에 와서는 제에 참여한 사람 중심으로 나누어 먹으며 3일간 합숙하는데 필요한 경비는 주민의 자진헌금으로 충당하며 남은 돈은 부락(里)에 맡겨진다.(남.68.홍은진)

 

페이스북 공유 트의터 공유


풍물민속 게시물 목록을 게시물번호, 제목, 첨부파일 수,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로 나타낸 표입니다.
No. 제목 첨부 작성자 작성일 조회
1348 성산항 관리자 2011-01-20 1030
1347 진덕 관리자 2011-01-20 872
1346 정도 관리자 2011-01-20 823
1345 작지캐 관리자 2011-01-20 872
1344 윤선자리 관리자 2011-01-20 859
1343 어깨이섬 관리자 2011-01-20 957
1342 안수매밑 관리자 2011-01-20 875
1341 성산봉수 관리자 2011-01-20 921
1340 성산굴 관리자 2011-01-20 978
1339 샛개 관리자 2011-01-20 868
1338 성산일출봉(제주도기념물 제36호) 관리자 2011-01-20 995
1337 육지로 떠나면서 부르는 노래 관리자 2011-01-20 469
1336 돌아올때 노 젓는 노래 관리자 2011-01-20 421
1335 출발할때 노 젓는 노래 관리자 2011-01-20 593
1334 해녀제(海女聚) 관리자 2011-01-20 453
1333 새해 행운 빌기 관리자 2011-01-20 420
1332 허 채(許採) 관리자 2011-01-20 472
1331 풍어제(豊漁祭) 관리자 2011-01-20 460
포제(祭一鄕祭) 관리자 2011-01-20 460
1329 초가집일기 관리자 2011-01-20 431
초기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