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한여름 밤의 꿈처럼 아름다운 제주의 마을

풍물민속

젯동산과 제단 게시물 상세보기
제목 젯동산과 제단
작성일 2011-01-26 09:50:07 조회 764 회
작성자 관리자 연락처

  신도2리 동남쪽, 회관으로부터 약 500m 지점인 이 "젯동산"은 지적상으로는 사찰로 기록되어 있고 암석으로 형성된 임야로서 농경지로 사용하지 못하는 장소이며 이곳을 이전까지는 '젯동산"이라고 불러왔으나 젊은층에서는 점점 생소해가는 실정이다.
  그리고 신도2리 회관기준 서남쪽 약 500m 지점 해안가 속칭 도구리알 동산에 석축으로 십여년전에는 약 2.5m 정도의 높이에 10여㎥ 정도의 넓이로 쌓여있는 "제단"이 있었으나 중간에는 새마을 사업등으로 훼손되었고 최근에는 이지역 개발로 많이 훼손되었으나 아직도 그 자취는 뚜렷이 남아 있다.
  선인들은 여름 농사가 끝나고 길일을 택일하고 제관을 선정하여 온갖 정성을 들여 마을의 안녕과 농작물의 풍요를 기원하는 큰제사(리포제)를 올렸으며 또한 여름 가뭄이 계속되어 농사가 잘아니 될 지경에 이르르면 역시 길일은 물론 온갖 정성으로 기우제를 지냈던 곳으로 이곳 역시도 점차 생소해 가는 실정이다.
 

페이스북 공유 트의터 공유


풍물민속 게시물 목록을 게시물번호, 제목, 첨부파일 수,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로 나타낸 표입니다.
No. 제목 첨부 작성자 작성일 조회
4012 신도 포구 관리자 2011-01-26 850
젯동산과 제단 관리자 2011-01-26 764
4008 농포제 관리자 2011-01-26 1065
초기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