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브리핑 자료

[수시] 제주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비상사태’ 선포

산학연관 참여하는 범도민 위기극복협의체 가동

예산 전면 재조정 통해 최단기간 위기극복 추진

. 1 . 1

■ 원희룡 제주특별자치도지사는 6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병에 따라 지역경제 비상사태를 선포하고, 이번 국면을 극복하고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기 위해 산학연관이 참여하는 「범도민 위기극복 협의체」를 구성, 본격 가동한다고 밝혔다.

 

■ 「범도민 위기극복 협의체」는 경제‧관광‧1차 산업‧지역사회 협력 분과 등으로 세분화되고, 분과별로 관계기관‧민간 전문가 등이 함께 참여한다.

 

■ 도는 범도민 위기극복 협의체를 통해 분야별로 현황을 파악하고, 예상 피해 등을 분석해 지역 경제를 활성화하기 위한 실질적인 대책 마련에 착수한다.

 

❍ 각 분과에서는 최대 위기를 가정한 강도 높은 대책 마련·추진을 통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로 인해 경직된 지역경제 곳곳에 활력을 불어넣을 계획이다.

 

■ 또한, 분과별로 정확한 상황 진단과 전망, 이에 따른 대책을 마련하기 위한 합동 전문연구 태스크포스를 꾸리고 있다.

 

❍ 합동 전문연구 태스크포스팀은 제주연구원, 관련 학계, 금융, 민간전문가 등으로 구성되며, 분과별 대책에 대한 현실성과 우선순위 등을 집중적으로 논의할 계획이다.

 

■ 원희룡 지사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라는 비상사태를 극복하고 심각한 피해를 받고 있는 지역경제를 활성화하기 위해서는 온 도민이 힘을 모아야 한다”며 “이를 위해 범도민 위기극복 협의체에서 결정된 사항에 대해서는 다른 분야 예산을 조정, 재분배, 재투자하여 이번 위기를 최단기간에 극복할 수 있도록 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 원 지사는 또 “민관협력을 통해 소상공인 경영안정자금 특별지원을 결정한데 이어, 무비자 입국 일시중단으로 직격탄을 맞은 관광업계에 대한 특별지원대책 또한 마련하고 있다”고 밝혔다.

 

■ 한편 「범도민 위기극복 협의체」는 다음 주 중 출범할 예정이다.

 

❍ 향후 피해정도별 시나리오에 따른 장‧단기 대안 마련, 정부 건의사항 등의 과제발굴을 통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로 인한 경기침체의 위기를 최단기간 내에 극복해 나갈 계획이다.

 
제주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비상사태’ 선포
제주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비상사태’ 선포
제주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비상사태’ 선포
페이스북 공유 트의터 공유
목록으로

인기 뉴스

최근 7일 기준 인기뉴스

 

Q. 현재 페이지에서 제공되는 서비스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
만족도 조사
위로

맞춤메뉴 설정

메뉴바로가기

제주특별자치도청 및 도청 산하 홈페이지들의 메뉴 바로가기를 설정합니다.
로그인 하지 않은 상태에서는 10개까지만 추가 가능합니다.
* 로그인을 하시면 각 메뉴 페이지에서 바로 메뉴바로가기를 추가 하실 수 있습니다.

      저장하기 설정 초기화 설정 초기화

      맞춤메뉴 닫기

      맞춤알림 설정

      알림설정하기

      제주특별자치도청 및 도청 산하 홈페이지들의 정보 알림을 설정합니다.
      선택하신 메뉴에 정보가 업데이트되면 알림톡, 문자(SMS)으로 안내를 받으실 수 있습니다.
      1. 카카오톡을 이용하시는 회원님의 경우 알림톡 서비스가 기본적으로 제공됩니다.
      2. 카카오톡 미설치, 알림톡 차단 회원님은 문자(SMS)를 통해 안내가 전송됩니다.

      로그인 후 이용할 수 있습니다.

      로그인 비회원 로그인

      맞춤알림 닫기

      추천정보

      지금, 제주, 추천정보

      pick!

      게시물 (최근 7일 기준)

      최신등록 및 업데이트 메뉴

      추천정보 닫기

      오늘의 방송일정을 확인하세요.

      2020. 08. 16

       

      오늘의 생중계 일정이 없습니다

      생방송 목록 닫기